• UPDATE : 2019.11.19 17:38 화
> 경제
[모터스포츠] ‘2014 페라리 챌린지 아시아퍼시픽’ 3라운드까지 성료...한국대표 연정훈 3위
승인 | 김태우 기자 | ghost0149@mediapen.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승인 2014-06-12 18:12:08
트위터 페이스북 밴드 카카오스토리

‘2014 페라리 챌린지 아시아퍼시픽’의 한국대표 연정훈이 상하이 레이스에서 3위를 차지하는 쾌거를 이뤘다.

상하이 레이스는 말레이시아 세팡 레이스, 호주 시드니 레이스에 이은 페라리 챌린지 아시아퍼시픽의 3번째 경기로, 8일(현지시각) 중국 상하이 인터내셔널 서킷에서 펼쳐졌으며 3만3000명 이상 대규모의 관중들이 참석한 가운데 성황리에 마무리 되었다.

   
▲ [모터스포츠] ‘2014 페라리 챌린지 아시아퍼시픽’/FMK

‘페라리 챌린지 레이스’는 페라리 고객들이 동일 차종으로 경주를 펼치는 원 메이크 레이스이다.

페라리의 레이싱을 향한 열정과 브랜드 고유의 전통을 가장 잘 보여주는 특별한 프로그램으로 1993년부터 현재까지 매년 개최되고 있다. 레이스는 참가자의 레이싱 경력과 드라이빙 수준에 따라 피렐리 클래스와 코파 쉘 클래스로 나뉘어 진행된다.

그동안 유럽과 북미 지역 약 30개국 2300명 이상의 전문 레이서와 아마추어 드라이버가 이 레이스에 참가해왔고, 2011년부터는 중국, 일본, 싱가포르 등 아시아 지역에서도 개최되었으며 한국에서는 지난해 최초로 진행됐다.

   
▲ [모터스포츠] ‘2014 페라리 챌린지 아시아퍼시픽’ 한국대표 연정훈 3위/FMK

평소 자동차와 레이싱에 대한 애정과 열정이 남다른 것으로 알려진 연정훈은 2012년부터 3년째 페라리 챌린지 아시아퍼시픽의 코파 쉘 클래스에 한국 대표로 출전하고 있으며, 매년 향상된 경기력을 보여주고 있어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4월 호주 시드니 레이스에서는 예선 2위를 기록한 바 있으며 드라마 촬영 등으로 인한 오랜 공백기에도 불구하고 뛰어난 실력을 선보였다.

선수번호 149번으로 출전한 연정훈은 페라리 챌린지 세 번째 참가 만에 3위에 오르는 영광을 차지하며 포디엄에 당당히 입성했다.

   
▲ [모터스포츠] ‘2014 페라리 챌린지 아시아퍼시픽’ 한국대표 연정훈 3위/FMK

그는 “기대 이상의 좋은 성적을 거둬 무척 감격스럽고 벅차다. 여기에 안주하지 않고, 7월 우리나라 인제에서 열리는 레이스에서는 한층 발전한 기량을 선보이기 위해 최선의 노력을 기울이겠다”고 밝혔다.

한편, 연정훈은 2014 페라리 챌린지 아시아퍼시픽 레이스 중 4월 호주 시드니, 6월 중국 상하이 레이스에 참가했으며, 앞으로 7월 한국 인제, 9월 일본 후지, 11월 말레이시아 세팡을 거쳐 12월 아랍에미리트 아부다비에서의 월드 파이널(Finali Mondiali)에서 레이싱을 펼칠 예정이다. [미디어펜=김태우기자]

회사소개 | 광고·제휴문의 | 청소년보호정책 | 이메일무단수집거부 | 인터넷신문윤리강령
서울특별시 종로구 새문안로3길 30 세종로대우빌딩 복합동 508호  |  회사직통번호 : 02)6241-7700  |  팩스 : 02)6241-7708
정기간행물ㆍ등록번호 : 서울 아 00574 | 등록일.발행일 2008.5.8   |  발행인 : 이의춘 | 편집인·편집국장 : 민병오 | 청소년보호책임자 김사성
Copyright © 2013 미디어펜.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