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19.10.15 18:55 화
> 국제
후쿠시마 원전, 오염수 정화했지만…기준치 넘는 방사능 검출
승인 | 온라인뉴스팀 기자 | office@mediapen.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승인 2018-09-29 11:49:01
트위터 페이스북 밴드 카카오스토리
[미디어펜=온라인뉴스팀]동일본대지진 당시 폭발 사고가 났던 후쿠시마 원전의 오염수 상당량에서 정화 후에도 기준치를 넘는 방사성 물질이 검출된 것으로 확인됐다.

연합뉴스가 29일 아사히신문을 인용해 보도한 바에 따르면 원전 운영사인 도쿄전력 측은 삼중수소를 제외한 62가지 방사성 핵종을 제거할 수 있는 장비인 ‘다핵종 제거설비(ALPS)’를 활용해 처리 후 보관 중인 오염수 94만t 가운데 89만t을 분석했다.

사고 당시 유출된 오염수는 현재 후쿠시마 제1원전 물탱크에 저장돼 있다.

분석 결과 84%에 해당하는 75만t에서 방사성 물질 방출량이 기준치를 초과한 것으로 나타났다. 일부 물탱크에서는 기준치의 최대 2만배에 달하는 60만Bq(베크렐)/L의 스토론튬90이 검출됐다고도 아사히신문은 전했다.

한편, 도쿄전력 측은 재처리 등을 통해 오염 농도를 낮출 계획이다.


회사소개 | 광고·제휴문의 | 청소년보호정책 | 이메일무단수집거부 | 인터넷신문윤리강령
서울특별시 종로구 새문안로3길 30 세종로대우빌딩 복합동 508호  |  회사직통번호 : 02)6241-7700  |  팩스 : 02)6241-7708
정기간행물ㆍ등록번호 : 서울 아 00574 | 등록일.발행일 2008.5.8   |  발행인 : 이의춘 | 편집인·편집국장 : 민병오 | 청소년보호책임자 김사성
Copyright © 2013 미디어펜.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