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18.11.17 19:53 토
> 경제
한화갤러리아, 유기견 보호소 찾아 봉사활동 진행
'PARAN 프로젝트'의 일환
승인 | 김영진 차장 | yjkim@mediapen.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승인 2018-10-24 11:41:49
트위터 페이스북 밴드 카카오스토리
   
▲ 한화갤러리아 김은수 대표 등 임직원 봉사단 25명은 24일 유기견 보호소 '양주 쉼터'를 방문, 사료 800kg을 전달하고 유기견 견사 바닥 정비 작업과 대청소 등 보호소 환경 개선 봉사활동을 진행했다./사진=한화갤러리아
[미디어펜=김영진 기자] 한화갤러리아는 김은수 대표 등 임직원 봉사단들이 24일 경기도 양주시에 위치한 유기견 보호소 '양주 쉼터’를 방문, 사료 800kg을 전달하고 유기견 견사 바닥 정비 작업과 대청소 등 보호소 환경 개선 봉사활동을 진행했다.

갤러리아 봉사단이 방문한 '양주 쉼터'는 서울동물학대방지연합이 운영 중인 유기견 보호소로 180여 마리의 유기견을 보호하고 있다. 한 명의 관리자와 소수의 봉사 인력으로 운영이 유지되고 있다.

이에 갤러리아는 보호소에서 도움을 필요로 하는 활동을 면밀히 파악, 운영에 실질적인 보탬이 되어 주고자 했다. 단체 인력을 필요로 하는 유기견 견사 바닥 정비 작업을 진행, 더러운 흙을 빼고 깨끗한 흙을 새로 덮어 유기견의 생활 여건을 개선했다. 

갤러리아 봉사단은 이 날 배변 청소, 식기 수거 및 세척 등 유기견의 생활 여건 개선을 위한 활동을 진행하고, 유기견들을 데리고 2km 근방 체육공원으로 산책을 나가 애정을 갈구하는 유기견들과 교감하는 시간을 가졌다고 설명했다. 180여 마리 유기견에게 지급 될 사료 800kg을 전달하기도 했다.

한화갤러리아의 이번 방문은 갤러리아 'PARAN 프로젝트'의 일환으로 계획됐다. 'PARAN  프로젝트'는 한화갤러리아의 신규 사회공헌 프로그램으로 사회적 도움 손길이 적은 반려동물문화의 사각지대를 찾아 돕는 활동이다. 

한화갤러리아 관계자는 "PARAN 프로젝트를 통해 사회공헌활동 지원 대상을 인간에서 생명으로 확대했다"라며 "갤러리아 사회공헌활동의 지향 포인트인 '배려와 나눔, 생명 존중, 환경 친화'의 정신을 실천하여 모든 생명이 더불어 사는 행복한 세상을 만드는 데 일조할 것"이라고 말했다.

[미디어펜=김영진 기자]
회사소개 | 광고·제휴문의 | 청소년보호정책 | 이메일무단수집거부 | 인터넷신문윤리강령
서울특별시 종로구 율곡로 84 , 603(운니동, 가든타워)  |  회사직통번호 : 02)6241-7700  |  팩스 : 02)6241-7708
정기간행물ㆍ등록번호 : 서울 아 00574 | 등록일.발행일 2008.5.8   |  발행인 : 이의춘 | 편집인·편집국장 : 민병오 | 청소년보호책임자 김사성
Copyright © 2013 미디어펜.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