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19.06.20 20:19 목
> 연예·스포츠
이민혜 별세…급성골수성백혈병과 싸우던 아시안게임 사이클 금메달리스트
승인 | 이동건 기자 | ldg@mediapen.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승인 2018-11-13 16:55:00
트위터 페이스북 밴드 카카오스토리
[미디어펜=이동건 기자] 전 사이클 여자 국가대표 이민혜가 12일 오후 4시께 급성골수성백혈병으로 세상을 떠났다. 향년 33세.

故 이민혜는 2006년 도하 아시안게임 여자 개인추발 금메달, 포인트레이스 은메달, 개인도로독주 동메달을 땄고 2010년 광저우 아시안게임에서는 도로독주 금메달과 개인추발 은메달, 2014년 인천 아시안게임에서는 단체추발 은메달을 획득했다.

고인은 2008년 베이징 올림픽과 2012년 런던 올림픽 국가대표로 출전해 한국 사이클 최초 메달에 도전하는 등 영예를 거머쥐었지만, 2016년 갑자기 급성골수성백혈병에 걸려 사이클 선수 생활을 중단했다.


   
▲ 사진=대한축구협회


투병 중이던 이민혜는 지난 5일 '2018 자카르타-팔렘방 아시안게임' 금메달을 획득한 남자 축구 대표팀으로부터 1천만원의 성금을 전달받기도 했다. 

당시 그는 "병실에서 아시안게임 축구 대표팀의 활약을 지켜봤다. 다른 종목 선수들임에도 찾아줘서 정말 고맙다. 더욱 용기를 내 병마를 이겨내겠다"고 의지를 드러냈다.

또한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퇴원이 취소되고 항암 치료를 받는다. 체력이 떨어지면 안 되고, 정신을 붙잡아야 한다고 한다. 연락한 사람들과 면회 온 사람들이 용기를 준다"고 전한 바 있어 더욱 안타까움을 안기고 있다.

고인의 빈소는 신촌 세브란스병원 연세장례식장 지하 2층 13호에 마련됐다. 발인은 14일 오전 10시 30분이다.

[미디어펜=이동건 기자]
회사소개 | 광고·제휴문의 | 청소년보호정책 | 이메일무단수집거부 | 인터넷신문윤리강령
서울특별시 종로구 새문안로3길 30 세종로대우빌딩 복합동 508호  |  회사직통번호 : 02)6241-7700  |  팩스 : 02)6241-7708
정기간행물ㆍ등록번호 : 서울 아 00574 | 등록일.발행일 2008.5.8   |  발행인 : 이의춘 | 편집인·편집국장 : 민병오 | 청소년보호책임자 김사성
Copyright © 2013 미디어펜.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