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18.12.11 19:32 화
> 연예·스포츠
SK, 켈리 대체 외국인투수 브록 다익손 영입…메이저리그 경험 無, 70만 달러 계약
승인 | 석명 부국장 | yoonbbada@hanmail.net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승인 2018-11-16 11:51:41
트위터 페이스북 밴드 카카오스토리
[미디어펜=석명 기자] SK 와이번스가 메릴 켈리를 대신할 새 외국인투수로 브록 다익손(24)을 영입했다. 다익손은 메이저리그 경험이 없는 젊은 투수다.
 
SK 구단은 16일 "메이저리그 진출을 모색 중인 외국인 투수 메릴 켈리를 대체할 새 외국인 투수로 캐나다 출신 브록 다익손(Brock Dykxhoorn)과 총액 70만 달러(연봉 60만 달러, 옵션 10만 달러)에 계약했다"고 발표했다.
 
다익손은 2014년 신인 드래프트에서 휴스턴 애스트로스에 6라운드 지명돼 프로 생활을 시작했다. 루키·클래스A·클래스A 어드밴스드·더블A·트리플A 등 마이너리그에서 착실히 단계를 밟으며 성장했으나 메이저리그 무대 데뷔는 하지 못했다. 

   
▲ 사진=마이너리그 홈페이지 캡처

 
다익손의 마이너리그 통산 성적은 108경기 등판해 33승 21패 평균자책점 4.37에 탈삼진 430개를 기록했다. 올 시즌 다익손은 트리플A에서 14경기 출전, 6승 3패 평균자책점 4.60과 WHIP(이닝당 출루 허용율) 1.14의 성적을 냈다.
 
다익손은 1994년생으로 키 203cm, 몸무게 130kg의 건장한 체격을 갖춘 유망주여서 SK 구단은 성장 가능성을 보고 영입을 결정했다. 2015년 팬암대회에선 캐나다 대표로 출전해 우승에 기여한 바 있다.
 
높은 타점에서 나오는 최고 150km의 빠른공이 주무기이며 슬라이더, 커브, 체인지업을 구사하는 것으로 알려졌다. 
 
내년 SK 와이번스 유니폼을 입고 뛰게 된 다익손은 "KBO리그 한국시리즈 우승팀에 합류하게 되어 영광스럽다. 켈리가 좋은 활약으로 팀의 우승에 기여했듯이 내년 시즌에도 팀이 우승할 수 있도록 겨울 동안 최선을 다해 준비하겠다"는 입단 소감과 각오를 전했다. 
[미디어펜=석명 기자]
회사소개 | 광고·제휴문의 | 청소년보호정책 | 이메일무단수집거부 | 인터넷신문윤리강령
서울특별시 종로구 율곡로 84 , 603(운니동, 가든타워)  |  회사직통번호 : 02)6241-7700  |  팩스 : 02)6241-7708
정기간행물ㆍ등록번호 : 서울 아 00574 | 등록일.발행일 2008.5.8   |  발행인 : 이의춘 | 편집인·편집국장 : 민병오 | 청소년보호책임자 김사성
Copyright © 2013 미디어펜.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