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19.04.26 17:46 금
> 경제
전세계 가전 6대중 1대 IoT 탑재…전년비 73% 증가
승인 | 조한진 기자 | hjc@mediapen.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승인 2018-12-22 10:45:41
트위터 페이스북 밴드 카카오스토리
[미디어펜=조한진 기자]올해 전세계 가전 시장에서 판매된 '커넥티드 제품'이 9000만대에 달할 전망이다. 커넥티드 제품은 사물인터넷(IoT) 기능이 탑재된 가전 제품을 말한다. 

22일 업계에 따르면 최근 글로벌 시장조사업체인 IHS마킷은 올해 이같은 가전제품의 출하 대수가 지난해 대비 72.5% 늘어난 약 8900만대에 달할 것이라는 보고서를 발표했다.

당초 기대치보다는 저조하지만, 올해 출하되는 가전제품 6대 중 1대가 IoT 기능이 탑재되는 등 영토를 확장하고 있다는 것이다.

보고서는 에어컨에서 이같은 현상이 가장 두드러지게 나타났으며, 주방 가전도 △기본적인 식품 보관 기능 △조리법 제공 △식재료 온라인 구매 등의 기능이 수요를 끌어올리고 있다고 설명했다.

또한 여전히 장애물이 있지만 최근 IoT 가전의 판매가가 하향세를 그리고 있으며, 연구개발(R&D)도 속도를 내고 있다며 조만간 전세계 모든 가구가 1개 이상의 커넥티드 제품을 보유할 것으로 내다봤다.

   
▲ 삼성전자 드럼 세탁기 '퀵드라이브'·LG전자 올레드 TV AI 씽큐 제품 이미지/사진=각 사


업계는 특히 삼성전자와 LG전자를 비롯한 국내 기업들의 속도가 빠른 편이라고 주장했다.

실제로 삼성전자는 오는 2020년 내에 모든 가전제품이 IoT 기능을 갖출 수 있도록 하겠다는 계획하에 IoT 플랫폼 '스마트싱스'가 적용된 제품을 잇따라 내놓고 있다.

LG전자도 새로 출시하는 프리미엄 가전 대부분에 자체 개발한 인공지능(AI) 플랫폼 '딥씽큐'를 탑재하고, 일명 '개방형 전략'에 입각해 다른 글로벌 업체와의 제휴를 적극적으로 진행하고 있다.

[미디어펜=조한진 기자]
회사소개 | 광고·제휴문의 | 청소년보호정책 | 이메일무단수집거부 | 인터넷신문윤리강령
서울특별시 종로구 율곡로 84 , 603(운니동, 가든타워)  |  회사직통번호 : 02)6241-7700  |  팩스 : 02)6241-7708
정기간행물ㆍ등록번호 : 서울 아 00574 | 등록일.발행일 2008.5.8   |  발행인 : 이의춘 | 편집인·편집국장 : 민병오 | 청소년보호책임자 김사성
Copyright © 2013 미디어펜.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