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19.04.26 17:46 금
> 경제
신한금융, 오렌지라이프 14번째 자회사 편입
승인 | 박유진 기자 | rorisang@naver.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승인 2019-01-16 17:30:26
트위터 페이스북 밴드 카카오스토리
[미디어펜=박유진 기자] 신한금융지주의 14번째 자회사로 생명보험사 '오렌지라이프'가 편입됐다.
 
신한금융지주는 16일 금융위원회로부터 오렌지라이프 자회사 편입을 승인받았다고 밝혔다. 오렌지라이프는 신한금융이 지난해 9월 인수한 국내 자산 기준 업계 5위 생명보험사다. 지난해 기준 총자산 31조5000억원, 당기순이익 3402억원, 총자산이익률(ROA) 1.10%, 지급여력비율은 455%에 달한다.

신한금융은 지난해 9월 라이프투자유한회사가 보유한 오렌지라이프 보통주 4850만주(지분율 59.15%)를 주당 4만7400원, 총 2조 2989억원에 인수한 바 있다.

조용병 신한금융 회장은 "그룹의 '2020 스마트 프로젝트(SMART Project)'의 지속적인 추진을 통해 신한생명과 오렌지라이프를 기반으로 보험업계의 판도를 새롭게 바꿔나가겠다"며 "업계 3위로 도약해 나가겠다"고 포부를 전했다.

[미디어펜=박유진 기자]
회사소개 | 광고·제휴문의 | 청소년보호정책 | 이메일무단수집거부 | 인터넷신문윤리강령
서울특별시 종로구 율곡로 84 , 603(운니동, 가든타워)  |  회사직통번호 : 02)6241-7700  |  팩스 : 02)6241-7708
정기간행물ㆍ등록번호 : 서울 아 00574 | 등록일.발행일 2008.5.8   |  발행인 : 이의춘 | 편집인·편집국장 : 민병오 | 청소년보호책임자 김사성
Copyright © 2013 미디어펜.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