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19.02.18 17:21 월
> 경제
현대건설, '그레이트 컴퍼니' 구축
3대 핵심가치 제시…인재·기업문화·준법정신
승인 | 유진의 기자 | joy0536@naver.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승인 2019-02-10 16:46:04
트위터 페이스북 밴드 카카오스토리
[미디어펜=유진의 기자]현대건설은 올해 주주·고객·협력사·임직원 등 이해관계자의 부가가치를 극대화하는 '그레이트 컴퍼니(Great Company)' 구축에 나선다고 10일 밝혔다.

이를 달성하기 위해 인적 경쟁력 제고(Great People)·선진 기업문화 구축(Great Culture)· 준법·투명경영(Great Value)을 3대 핵심가치를 제시했다.

박동욱 현대건설 사장은 "올해 그레이트 컴퍼니 구축을 위해 3대 핵심가치를 바탕으로 경쟁력을 갖추는 게 목표"라며 "모든 이해관계자의 부가가치를 우선시하는 기업 문화를 구축해 진정한 건설 명가(名家)로 도약하겠다"고 밝혔다.

먼저 현대건설이 핵심가치로 내세운 '그레이트 피플(Great People)'은 모든 임직원이 각자의 분야에서 최고 수준의 전문 지식을 함양해 자기 완결형 인재가 되는 것이고. 선진 기업문화 '그레이트 컬처(Great Culture)'는 고객·협력사 등 이해관계자와 긴밀히 협력하고 소통해 글로벌 탑 티어(TOP-TIER) 수준의 문화 경쟁력을 갖추는 것이다.

마지막 '그레이트 밸류(Great Value)'는 사회적 법규와 기준을 철저히 준수하는 준법경영과 윤리의식을 강화하고 윤리적 기준에 근거해 공정하게 업무를 수행하는 투명경영을 실천한다.

이에 따라 현대건설은 해당 가치를 배경으로 올해 연간 수주 24조1000억원, 매출 17조원을 달성할 방침이다.수주는 해외사업 부문에서 경쟁력 우위 공종에 집중하고, 포트폴리오를 다양화해 지난해 대비 26.6% 늘려 경쟁력을 강화할 계획이다.

지역별로 중동과 아시아 등 경쟁력 보유 지역의 수주를 확대하고 미주·아프리카 등 신시장 개척에 나선다.

또 미래 신성장 동력 육성을 위해 도로·교량 등 민간합작투자사업(PPP), 복합화력·수력발전소 등 민자발전사업(IPP) 투자사업을 확대한다.

현대건설 관계자는 "올해 이라크, 알제리, 우즈베키스탄 등에서 대규모 해외 수주를 기대하고 있다"며 "사우디, 카타르, 쿠웨이트, 싱가포르 등 경쟁력 보유지역에서도 가시적인 성과가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국내에서는 민자 SOC(사회간접자본) 시장이 확대됨에 따라 SOC 투자개발사업 비중을 확대하고 대형 개발사업과 민간 재개발·도급 사업에도 적극 참여할 계획이다.

영업이익은 작년보다 19% 증가한 1조원을 달성해 '1조 클럽'에 재진입한다는 목표를 세웠다.

아울러 안전·환경·품질 관련 '3대 제로(ZERO)'를 목표로 하는 안전 경영도 실천하기로 했다.

   
▲ 박동욱 현대건설 사장./사진=현대건설

박동욱 사장은 "올해 협력사와의 동반성장과 더불어 청년 일자리 창출에 앞장설 것"이라며 "수익성 중심의 내실경영으로 안정적인 실적을 유지하고 새로운 시대에 걸맞은 건설역량을 갖추겠다"고 말했다.
[미디어펜=유진의 기자]
회사소개 | 광고·제휴문의 | 청소년보호정책 | 이메일무단수집거부 | 인터넷신문윤리강령
서울특별시 종로구 율곡로 84 , 603(운니동, 가든타워)  |  회사직통번호 : 02)6241-7700  |  팩스 : 02)6241-7708
정기간행물ㆍ등록번호 : 서울 아 00574 | 등록일.발행일 2008.5.8   |  발행인 : 이의춘 | 편집인·편집국장 : 민병오 | 청소년보호책임자 김사성
Copyright © 2013 미디어펜.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