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19.02.27 18:18 수
> 경제
코오롱FnC '헤드' "밀레니얼 세대에 더욱 집중"
타겟 더욱 세분화해 상품과 유통 전략...뉴트로 분위기 이어가
승인 | 김영진 차장 | yjkim@mediapen.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승인 2019-02-12 17:12:32
트위터 페이스북 밴드 카카오스토리
   
▲ 코오롱FnC '헤드'./사진=코오롱인더스트리
[미디어펜=김영진 기자] 코오롱인더스트리FnC부문(이하 코오롱FnC)이 전개하는 스포츠 브랜드 '헤드'가 지난 해 1020 세대를 타겟으로 한 상품구성, 유통의 변화, 마케팅의 성공에 힘입어, 이번 2019SS 시즌은 타겟을 더욱 세분화하여 상품과 유통 전략을 펼친다고 12일 전했다. 

디자인 측면 또한 지난 시즌부터 1020 세대들에게 새로운  트랜드가 되고 있는  뉴트로  분위기를 이어 브랜드의 전통성을 이어간다는 계획이다.

헤드를 가장 잘 나타내주는 'NCT(Neo Classic Team Head)라인'은  밀레니얼 세대들의 키워드인  레트로, 스트리트패션, 스포티즘을 더욱 명확히 한다. 타겟 공략을 위해 1990년대 감성과 함께 빅 로고에 대한 디자인을 지속하면서 헤드만이 가지는 브랜드의 이미지를 전달한다는 계획이다. 또한 재미 요소를 강조한 다양한 그래픽 디자인도 적용할 예정이다. 스트리트 감성을 더한  조거, 와이드 팬츠, 스커트 등  하의류의 스타일을 확대했다.  

이번 시즌에도 1020 세대 공략을 위한 콜라보레이션을 진행한다. 지난 18FW시즌에  무신사 등 온라인 편집숍에서 인기를 끌었던 로맨틱 크라운은 시즌 2로 돌아온다. 네오 로맨티시즘을 테마로 90년대의 헤드를 로맨틱 크라운이 재해석했고 간단히 입을 수 있는 티셔츠, 스웻셔츠는 물론 니트, 짚업  아우터, 스커트부터 스니커즈 가방까지 16종으로 구성돼 있다. 

신진 디자이너인 '조은하 작가', 식음료 '환타', 여성 캐주얼 브랜드인 '오아이오아이(OiO!)'와의 콜라보레이션이 진행될 예정이다. 

지난해까지 온라인 유통을 확고히 했다면, 이번 시즌부터는 온라인을 기반으로 해 새로운 오프라인 매장 확장에도 힘쓴다는 계획이다. 밀레니얼 세대들의 놀이터인 원더플레이스에 입점과 함께 커먼그라운드에 헤드 단독 매장을 오픈할 예정이다. 

헤드 브랜드 서정순 매니저는 "지난해 헤드는 많은 변화를 이끌어냈고 올 해는 이 변화의 모멘텀에 더욱 박차를 가할 예정"이라며 "한층 더 밝고 경쾌한 상품과 더불어 영업과 마케팅 전략까지 고객에게 한걸음 더 가까이 갈 수 있는 시즌이 될 예정"이라고 전했다.

[미디어펜=김영진 기자]

[이런 기사 어때요?]

코오롱FnC, 온라인몰서 '블랙프라이데이'진행... 최대 75% 할인
코오롱FnC, '헤드' 롱다운 홈쇼핑서 30분만에 완판
코오롱스포츠, 베스트셀링 '안타티카' 업그레이드 출시

회사소개 | 광고·제휴문의 | 청소년보호정책 | 이메일무단수집거부 | 인터넷신문윤리강령
서울특별시 종로구 율곡로 84 , 603(운니동, 가든타워)  |  회사직통번호 : 02)6241-7700  |  팩스 : 02)6241-7708
정기간행물ㆍ등록번호 : 서울 아 00574 | 등록일.발행일 2008.5.8   |  발행인 : 이의춘 | 편집인·편집국장 : 민병오 | 청소년보호책임자 김사성
Copyright © 2013 미디어펜.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