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19.05.23 18:56 목
> 경제
LG화학, 1조원 규모 회사채 발행…장기투자 재원 확보
전기차배터리 생산력 확대·여수 NCC 증설 등에 사용
승인 | 나광호 기자 | n0430@naver.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승인 2019-03-07 13:45:53
트위터 페이스북 밴드 카카오스토리
   
▲ LG화학 여수 NCC 전경/사진=LG화학


[미디어펜=나광호 기자]LG화학은 지난 5일 기관 투자자를 대상으로 5000억원 규모의 회사채 수요예측을 실시한 결과, 총 2조6400억원의 자금이 몰렸다고 7일 밝혔다. 

이는 지난 2012년 국내에 수요예측 제도가 도입된 이후 역대 최대 규모로, LG화학은 회사채를 당초 계획인 5000억원에서 1조원으로 증액 발행할 예정이다. 

구체적으로는 △만기 3년물 1600억원 △만기 5년물 2400억원 △만기 7년물 2000억원 △만기 10년물 4000억원을 발행할 계획이다.

LG화학은 수요예측에 많은 투자자들이 몰리면서 우수한 금리로 회사채를 발행하게 돼 금융비용 절감 및 유동성 선확보가 가능해졌다고 설명했다.

확정 금리는 오는 12일 최종 결정되며, 금리는 개별민평금리 대비 0.01~0.07%포인트 낮은 수준으로 예상된다.

정호영 LG화학 최고운영책임자(COO)는 "이번 회사채 성공적인 발행은 투자자들이 당사의 안정적인 재무현황과 미래 성장성을 긍정적으로 평가했기 때문으로 분석된다"며 "앞으로도 사업구조 고도화를 적극 추진해 기업가치를 높여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LG화학은 이번 회사채 발행으로 확보한 자금을 전기차 배터리 수주 물량 대응을 위한 생산능력 확대 및 여수 NCC 증설을 비롯한 미래 성장기반 확충을 위한 시설자금과 장기투자 재원으로 사용할 방침이다.

[미디어펜=나광호 기자]
회사소개 | 광고·제휴문의 | 청소년보호정책 | 이메일무단수집거부 | 인터넷신문윤리강령
서울특별시 종로구 새문안로3길 30 세종로대우빌딩 복합동 508호  |  회사직통번호 : 02)6241-7700  |  팩스 : 02)6241-7708
정기간행물ㆍ등록번호 : 서울 아 00574 | 등록일.발행일 2008.5.8   |  발행인 : 이의춘 | 편집인·편집국장 : 민병오 | 청소년보호책임자 김사성
Copyright © 2013 미디어펜.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