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19.02.27 18:18 수
> 경제
삼성 QLED TV, 거실서 느끼는 갤러리의 '감동'
전 세계 유명 아티스트와 협업 ‘매직스크린’ 전용 콘텐츠 선보여
‘매직스크린’ 기능 강화, 라이프스타일 콘텐츠 지속 확대 계획
승인 | 조한진 기자 | hjc@mediapen.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승인 2019-03-19 11:00:19
트위터 페이스북 밴드 카카오스토리
[미디어펜=조한진 기자] 삼성전자가 유명 아티스트들과 협업을 통해 QLED TV의 ‘매직스크린’ 전용 콘텐츠를 선보이고, 소비자들에게 더욱 풍부한 콘텐츠를 제공한다고 19일 밝혔다.

‘매직스크린’은 TV를 보지 않을 때 화면에 뉴스·날씨·사진·음악 등 소비자가 원하는 콘텐츠와 생활정보를 제공해 주는 기능이다.

   
▲ 삼성 QLED TV에 날씨와 시간에 따라 색채와 움직임이 변하는 세계적인 디자이너 '스홀턴 & 바잉스' 작품의 매직스크린 모드가 띄워져 있다. /사진=삼성전자 제공

이번 협업에 참여한 아티스트는 영국의 모델 겸 화가인 ‘탈리 레녹스’와 네덜란드 출신 디자이너 듀오인 ‘스홀턴 & 바잉스’다.

 ‘탈리 레녹스’는 유화물감으로 그린 추상화로 유명하며, ‘스홀턴&바잉스’는 부드럽고 따듯한 감성의 도자기, 세련된 색채의 패브릭 제품 등으로 주목을 받고 있다.

이들이 작업한 ‘매직스크린’ 콘텐츠는 아티스트 고유의 감성을 담아내는 동시에 TV가 놓인 공간과 사용하는 시간, 날씨 등에 따라 작품의 색채와 움직임에 변화를 줘 색다른 실내 환경을 만들어 준다.

2019년형 ‘매직스크린’은 기존에 제공되던 데코(장식)·정보·사진의 3개 항목에 △아티스트와의 협업 등 특별하게 제공하는 콘텐츠들로 구성된 ‘스페셜 에디션’ △전 세계 명화와 사진 작품들로 구성된 ‘아트’ △’매직스크린’에서 제공하는 콘텐츠들의 배경을 설정할 수 있는 ‘배경테마’ 기능이 새롭게 추가된다 

한편, 삼성전자는 지난 해 독일 베를린에서 개최된 ‘IFA 2018’ 기간에  ‘매직스크린 공모전’을 개최해 전 세계 소비자들이 직접 ‘매직스크린’ 콘텐츠 관련 아이디어를 교환하는 장을 마련하기도 했다.

추종석 삼성전자 영상디스플레이사업부 부사장은 “앞으로도 젊고 재능 있는 아티스트들과의 협업을 통해 라이프스타일 콘텐츠를 확대하는 등 QLED TV의 가치를 강화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미디어펜=조한진 기자]
회사소개 | 광고·제휴문의 | 청소년보호정책 | 이메일무단수집거부 | 인터넷신문윤리강령
서울특별시 종로구 율곡로 84 , 603(운니동, 가든타워)  |  회사직통번호 : 02)6241-7700  |  팩스 : 02)6241-7708
정기간행물ㆍ등록번호 : 서울 아 00574 | 등록일.발행일 2008.5.8   |  발행인 : 이의춘 | 편집인·편집국장 : 민병오 | 청소년보호책임자 김사성
Copyright © 2013 미디어펜.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