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19.08.24 16:02 토
> 연예·스포츠
'업사이드' 6월 국내 개봉 확정…'아쿠아맨' 밀어낸 북미 박스오피스 흥행 주인공
승인 | 이동건 기자 | ldg@mediapen.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승인 2019-05-07 10:55:00
트위터 페이스북 밴드 카카오스토리
[미디어펜=이동건 기자] '아쿠아맨'을 밀어내고 북미 박스오피스 정상을 차지한 '업사이드'가 6월 국내 극장가에 상륙한다.

영화 '업사이드'(감독 닐 버거)는 6월 국내 개봉을 확정하고 론칭 포스터 2종을 7일 공개했다.

'업사이드'는 뉴욕의 외톨이 억만장자 필립과 무일푼 가장 델의 1% 인생 우정을 그린 실화 바탕 감동 코미디.


   
▲ 사진='업사이드' 런칭 포스터 2종


'언터처블: 1%의 우정'의 리메이크작인 '업사이드'는 전 세계 흥행 수익 4억달러를 돌파하며 센세이션을 일으킨 원작만큼 놀라운 기록을 세우고 있다.

3주 연속 1위 자리를 지켜온 '아쿠아맨'을 밀어내고 북미 박스오피스 대반전의 주인공이 됐으며, 7주간 박스오피스 TOP 10위 진입에 성공하며 누적 흥행 수익 1억달러를 돌파했다. '어벤져스: 엔드게임', '캡틴 마블' 등 블록버스터 영화들 사이에서도 2019년 북미 흥행 수익 7위를 기록하고 있다. 

'업사이드'에는 믿고 보는 연기 천재 브라이언 크랜스톤, 할리우드 코미디 천재 케빈 하트, 말이 필요 없는 명품 배우 니콜 키드먼이 화려한 연기 변신은 물론 완벽한 케미를 선보인다. 특히 인기 미국 드라마 '브레이킹 배드'로 강렬한 연기력을 보여준 브라이언 크랜스톤이 24시간 케어가 필요한 억만장자 필립 역을 맡아 색다른 모습으로 돌아온다. 그와 함께 다재다능한 코미디 스타 케빈 하트가 빈털터리 가장 델을 맡아 웃음을 선사한다.

불의의 사고로 혼자서는 생활할 수 없는 필립과 그의 생활 보조원 델의 특별한 동거가 시작되며 펼쳐질 이색적인 브로맨스가 기대된다. 또한 필립의 비서 역을 맡은 니콜 키드먼은 필립과 델 사이에서 특유의 사랑스러운 매력을 뽐낼 예정이다.

달라도 너무 다른 두 남자의 인생 우정을 그리며 2019년 상반기 북미 박스오피스 흥행 이변을 일으킨 '업사이드'는 오는 6월 개봉한다.

[미디어펜=이동건 기자] ▶다른기사보기
회사소개 | 광고·제휴문의 | 청소년보호정책 | 이메일무단수집거부 | 인터넷신문윤리강령
서울특별시 종로구 새문안로3길 30 세종로대우빌딩 복합동 508호  |  회사직통번호 : 02)6241-7700  |  팩스 : 02)6241-7708
정기간행물ㆍ등록번호 : 서울 아 00574 | 등록일.발행일 2008.5.8   |  발행인 : 이의춘 | 편집인·편집국장 : 민병오 | 청소년보호책임자 김사성
Copyright © 2013 미디어펜.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