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19.10.20 17:37 일
> 경제
산업부, 제4차 미션이노베이션·제10차 청정에너지장관회 참석
수소이니셔티브 공식 가입 선언
승인 | 나광호 기자 | n0430@naver.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승인 2019-05-28 08:56:05
트위터 페이스북 밴드 카카오스토리
[미디어펜=나광호 기자]주영준 산업통상자원부 에너지자원실장이 28∼29일 캐나다 밴쿠버에서 개최되는 제4차 미션이노베이션 장관회의(MI4) 및 제10차 청정에너지장관회의(CEM10)에 참석했다.

28일 산업부에 따르면 주 실장은 MI4에서 미션이노베이션 선언에서 각 국이 약속한 청정에너지 공공R&D 투자확대 계획에 따른 회원국들의 이행현황을 공유하고, MI 회원국과의 협력 성과를 발표했다.

이어 올해 한국의 청정에너지 공공R&D 투자금액이 기준금액 대비 61.1% 증가한 9029억원으로 미션이노베이션 선언의 약속을 충실히 이행하고 있다며, MI에서 중점을 두는 8개 기술협력분야에 대해 회원국 간 공동 R&D 프로젝트를 통한 기술혁신성과 창출에도 기여하겠다고 밝혔다.

또한 28일 열린 민관 토론에서 인공지능(AI)·빅데이터 등 4차 산업혁명기술 기반으로 한 에너지산업의 효율적‧지능적‧친환경적 발전방안에 대한 글로벌 공조가 더욱 강화되어야 한다고 강조했다.

올해 10주년을 맞이하는 CEM에서는 '청정에너지의 미래를 위한 노력 가속화'란 주제 아래 청정 전력시스템 확산 및 도시지역 에너지 효율 향상 방안 등에 대한 논의가 이어졌다.

   
▲ 산업부 로고/사진=산업통상자원부


주 실장은 한국 정부가 2017년부터 추진한 에너지전환 정책을 통해 깨끗하고 안전한 에너지 시스템으로 전환과 이를 뒷받침하기 위한 혁신적인 기술과 다양한 비즈니스 모델 창출을 위해 노력 중이라며 분산전원·스마트그리드 보급 확대 노력과 새로운 비즈니스 모델을 소개했다.

그는 이번 회의를 통해 새롭게 제안된 수소이니셔티브에 한국의 공식적인 가입을 선언하고, 수소경제 글로벌 선도를 위해 앞으로 한국이 보다 적극적인 역할을 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주 실장은 ISGAN 글로벌 어워드 대상 수상자로 나서 이번 경연에서 세계 최고 기술력을 인정받은 한국전력공사의 '오픈 마이크로그리드 사업'에 대해 수상을 진행했다. 이에 대해 산업부는 한국의 스마트그리드 기술력을 세계적으로 인정받은 것일 뿐만 아니라 에너지신산업 육성정책의 성과라고 부연했다.

아울러 프란체스코 라 카메라 국제재생에너지(IRENA) 사무총장과 면담을 통해 글로벌 에너지전환의 필요성에 공감대를 같이하고 한국의 재생에너지 확대 및 수소경제 활성화를 위한 IRENA와의 공조 방안을 논의했다.

[미디어펜=나광호 기자] ▶다른기사보기
회사소개 | 광고·제휴문의 | 청소년보호정책 | 이메일무단수집거부 | 인터넷신문윤리강령
서울특별시 종로구 새문안로3길 30 세종로대우빌딩 복합동 508호  |  회사직통번호 : 02)6241-7700  |  팩스 : 02)6241-7708
정기간행물ㆍ등록번호 : 서울 아 00574 | 등록일.발행일 2008.5.8   |  발행인 : 이의춘 | 편집인·편집국장 : 민병오 | 청소년보호책임자 김사성
Copyright © 2013 미디어펜.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