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19.08.20 11:45 화
> 연예·스포츠
브레이브 측 "김사무엘 母, 일방적 계약 해지 통보…법적 대응할 것"
승인 | 이동건 기자 | ldg@mediapen.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승인 2019-06-10 17:50:00
트위터 페이스북 밴드 카카오스토리
[미디어펜=이동건 기자] 김사무엘의 돌발적인 독자 노선 계획 발표에 소속사가 법적 대응을 예고했다.

소속사 브레이브엔터테인먼트는 10일 "사무엘 군이 미성년자인 관계로 사무엘 모친과 회사와의 상충된 의견 대립이 있었으며 이에 대해 사무엘 모친 측에서 일방적으로 전속계약부존재확인 통보를 해왔다"고 전했다.

이어 "당사는 사무엘과 2014년 매니지먼트 전속계약을 맺은 후로 현재까지 꾸준한 지원과 함께 모든 방면으로 성실히 매니지먼트사로써 임무 수행을 하는 한편 매니지먼트 업무와 아티스트 성장을 위하여 아낌없는 투자와 모든 측면에서 충실히 업무를 수행해오고 있었다"고 설명했다.

그러면서 "현재 당사는 사무엘과 적법한 계약을 유지하고 있으며, 그 어떠한 부당한 대우를 하지 않았다. 당사는 사무엘 군 측과 적법한 절차 안에서 법적 대응을 해 나아갈 예정이다"라고 밝혔다.

마지막으로 "팬 여러분들과 대중 여러분들께 심려를 끼쳐드려 매우 유감스럽게 생각하며 이와 관련된 문제를 조속히 해결하도록 노력하겠다"고 덧붙였다.


   
▲ 사진=더팩트


김사무엘은 지난 8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그동안 저의 상황의 변화가 있음을 추측하며 걱정해주시고 격려해주셨던 소중한 팬분들에게 이제부터 단독적으로 활동하게 됐음을 제일 먼저 알려드리고자 한다"는 내용의 글을 게재, 독자 활동을 예고한 바 있다.

원펀치 출신 김사무엘은 2017년 방송된 Mnet 서바이벌 프로그램 '프로듀스101' 시즌2에 출연해 주목을 받은 뒤 솔로로 데뷔했다.

[미디어펜=이동건 기자] ▶다른기사보기
회사소개 | 광고·제휴문의 | 청소년보호정책 | 이메일무단수집거부 | 인터넷신문윤리강령
서울특별시 종로구 새문안로3길 30 세종로대우빌딩 복합동 508호  |  회사직통번호 : 02)6241-7700  |  팩스 : 02)6241-7708
정기간행물ㆍ등록번호 : 서울 아 00574 | 등록일.발행일 2008.5.8   |  발행인 : 이의춘 | 편집인·편집국장 : 민병오 | 청소년보호책임자 김사성
Copyright © 2013 미디어펜.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