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19.08.20 11:45 화
> 경제
롯데홈쇼핑, 인천시와 상생 업무 협약 체결
지역 특산물 판로 지원
승인 | 김영진 차장 | yjkim@mediapen.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승인 2019-06-13 16:16:04
트위터 페이스북 밴드 카카오스토리
   
▲ 롯데홈쇼핑은 13일 인천시청에서 인천광역시와 우수 농특산물 판로 확대를 위한 상생 업무 협약식을 진행하고 관계자들이 기념사진을 촬영했다. 앞줄 왼쪽부터 박재홍 롯데홈쇼핑 e커머스부문장, 김인호 롯데홈쇼핑 DT본부장, 박준하 인천광역시 행정부시장, 서병조 인천테크노파크 원장, 김상섭 인천시 일자리경제본부장./사진=롯데홈쇼핑

[미디어펜=김영진 기자] 롯데홈쇼핑은 13일 인천광역시와 우수 농특산물 판로 확대를 위한 상생 업무 협약(MOU)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인천시청에서 진행된 이날 협약식은 롯데홈쇼핑 김인호 DT 본부장, 박재홍 e커머스부문장과 박준하 인천광역시 행정부시장을 비롯한 관계자들이 참석한 가운데 진행됐다. 주요 협약 내용은 ▲인천시 지역 특산물 및 6차산업 인증제품 판로 확대 ▲관광자원 활용한 상품 공동 개발 및 상호 협업체계 구축 등이다. 
 
협약에 따라 이달부터 롯데홈쇼핑 모바일앱 내 지역 상생 전문관 '장터라운지'를 통해 강화약쑥, 강화아이스고구마, 강화순무 등 인천시의 대표 특산물 및 6차 산업인증 제품 총 100종을 선보인다. 우수상품 기획전은 물론 관련 상품에 한해 7월부터 새벽배송 서비스도 실시한다. 또한 온라인, T커머스 등 유통채널을 통한 판로 확대를 지원하고, 관광 자원을 활용한 상품도 개발할 예정이다. 
 
롯데홈쇼핑은 제주연구원, 강화군, 인천시와 지역 특산물 판로 확대를 위한 상생 업무 협약을 체결한 데 이어, 오는 8월에는 경상북도 안동시와 협약을 계획하고 있다. 

현재 인터넷 쇼핑몰 '롯데아이몰'에서 제주 특산물과 체험 상품 200여 개, 강화군 농특산물 30여 개를 판매하고 있다. 지난해 8월에는 T커머스를 통해 '강화 순무김치'를 선보여 1300세트 이상 판매했으며, 모바일앱 상에 '제주 여행 전문관'을 오픈해 현재까지 3억원 이상의 실적을 거두고 있다. 
 
김인호 롯데홈쇼핑 DT본부장은 "지난해부터 전국 시·군과 상생 업무 협약을 맺고 롯데홈쇼핑이 보유한 판매 채널과 역량을 활용해 지역 특산물의 판로 확대를 지원하고 있다"며 "특히 인천은 광역시 중 최초로 6차 산업을 인증 받은 곳으로, 이번 협약의 의미가 남다르며, 앞으로 보다 많은 지역과 상생 협력을 통해 지역 경제 활성화에 기여해 나가겠다"라고 말했다. 
 

[미디어펜=김영진 기자] ▶다른기사보기

[이런 기사 어때요?]

롯데홈쇼핑, '윤리경영' 강화...파트너사 '상생 간담회' 진행
롯데홈쇼핑, '할담비' 소셜 펀딩에 5000명 참여...기부금 전달

회사소개 | 광고·제휴문의 | 청소년보호정책 | 이메일무단수집거부 | 인터넷신문윤리강령
서울특별시 종로구 새문안로3길 30 세종로대우빌딩 복합동 508호  |  회사직통번호 : 02)6241-7700  |  팩스 : 02)6241-7708
정기간행물ㆍ등록번호 : 서울 아 00574 | 등록일.발행일 2008.5.8   |  발행인 : 이의춘 | 편집인·편집국장 : 민병오 | 청소년보호책임자 김사성
Copyright © 2013 미디어펜.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