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21.11.29 17:48 월
> 경제
[2020 예산안]방통위, 0.7% 늘어난 2599억...공공성 제고 중점
승인 | 김영민 부장 | mosteven@nate.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승인 2019-08-29 10:42:59
트위터 페이스북 밴드 카카오스토리
[미디어펜=김영민 기자]방송통신위원회는 2020년 예산을 올해 대비 0.7% 늘어난 2599억원으로 확정했다고 29일 밝혔다.

이번 예산안은 재난방송 역량 강화, 방송통신 서비스 이용자 보호 강화, 지역·중소방송 등 지원 확대, 건전한 미디어 환경 조성, 시청자 권익보호 및 방송의 공적기능 등 강화, 방송통신 국제협력 강화 등 방송통신 서비스의 공공성 제고와 미디어 시장의 건강한 발전을 추구하는 방향으로 중점 편성했다.

우선, 지난 4월 강원도 산불 발생 시 드러난 재난방송의 문제점을 보완하기 위해 주관방송사의 재난방송 시스템을 개선하고, 청각 장애인에 대한 수어방송을 지원하는 등 재난방송의 역량 강화에 20억원을 편성했다. 

또한, 방통위는 국민의 개인정보를 보호하고 안전한 활용이 이뤄질 수 있도록 하는데 97억원, 불법스팸 대응을 위한 시스템 고도화 등에 37억원, 통신분쟁조정 제도 신설에 따른 분쟁조정 시스템 구축 및 모바일 앱결제 및 불편광고로 인한 피해방지 등 방송통신 이용자 보호 환경 조성에 32억원을 각각 편성했다.

아울러 불법 음란물 유통에 따른 국민 피해 근절을 위해 웹하드 서비스 상시모니터링 등 강화, 방송통신심의위원회 ‘디지털성범죄심의지원단’ 운영 등에 관련 예산 약 29억원을 편성했다.

방통위는 지역·중소방송의 경쟁력 강화를 위한 기존 콘텐츠 제작지원 사업(40억원)과 함께 내년부터는 재정이 열악한 공동체라디오 사업자에 대해 우수 콘텐츠 제작비를 신규로 지원한다.

이와 함께 그동안 추진해오던 혁신형 중소기업에 대한 방송광고 제작비 지원사업(18.5억원)에 더해 내년부터 지역 소상공인들이 방송광고를 제작, 송출하도록 지원하고 이 과정을 컨설팅까지 해주는 ‘지역밀착형 방송광고 활성화 기반구축’ 사업(16.4억원)을 새로이 추진한다.

방통위는 장애인 등 소외계층의 TV 접근성을 제고하기 위해 전용수신기 보급, 음성인식 기반 자막 수어방송 시스템 개발 등에 120억원, 미디어 교육 확대, 지역 간 미디어 균형발전 등을 위해 시청자미디어재단 지원에 200억원을 편성했다.

또한, 방송의 공적기능을 강화하기 위해 KBS 대외방송 지원 등에 154억원, EBS의 프로그램 및 방송 인프라 구축 지원에 296억원, 그리고 아리랑TV와 국악방송에 각각 354억원, 67억원을 배정했다.
[미디어펜=김영민 기자] ▶다른기사보기
서울특별시 종로구 새문안로3길 30 세종로대우빌딩 복합동 508호  |  회사직통번호 : 02)6241-7700  |  팩스 : 02)6241-7708
정기간행물ㆍ등록번호 : 서울 아 00574 | 등록일.발행일 2008.5.8   |  발행인 : 이의춘 | 편집인·편집국장 : 김태균 | 청소년보호책임자:김사성
Copyright © 2013 미디어펜.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