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19.11.19 23:36 화
> 경제
카리스, 글로벌 행보 박차…중앙아시아 이어 우크라이나 진출
중앙아시아 이어 동유럽까지 플라스틱 가드레일 깔아
승인 | 박규빈 기자 | pkb2169@gmail.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승인 2019-11-07 11:58:06
트위터 페이스북 밴드 카카오스토리
   
▲ 7일 크라이나 키예프 국제 컨벤션 센터에서 진행되고 있는 '이노베이션 마켓 행사' 중 유철 카리스 대표·스타브니우크 우크라이나 국영금융공사(SFII) 사장, 투자그룹 '소크라'의 블라들렌 파트너가 '우크라이나 내 전기차 충전소 설치와 도로 현대화 사업'에 대한 3자간 MOA에 서명했다./사진=카리스


[미디어펜=박규빈 기자] 플라스틱 가드레일 기업인 카리스가 우크라이나에서 1조6000억원 규모의 MOA(합의각서)를 체결했다고 7일 밝혔다.

7일 우크라이나 키예프 국제 컨벤션 센터에서 진행되고 있는 '이노베이션 마켓 행사' 중 유철 카리스 대표·스타브니우크 우크라이나 국영금융공사(SFII) 사장, 투자그룹 '소크라'의 블라들렌 파트너가 '우크라이나 내 전기차 충전소 설치와 도로 현대화 사업'에 대한 3자간 MOA에 서명했다.

MOA는 △우크라이나 내 전기차 충전소 800곳에 6800개 설치(3억4000만 달러 규모) △우크라이나 도로 현대화 사업(10억달러 규모) 등을 핵심 골자로 한다. 도로 현대화에는 카리스의 주력상품인 레진 가드레일이 대거 포함돼 있다.

3자는 이와 별도로 합의를 통해 계약 진행을 위한 세부 사항도 조율했다. 순조로운 계약 진행을 위해 카리스는 우크라이나 법인인 '카리스우크라이나(가칭)'를 설립하기로 했다. '카리스우크라이나'는 카리스가 44%로 최대 지분을 확보했고, 법인의 대표는 유철 대표가 맡기로 했다.

법인이 설립되는대로 준비된 자금 14억 달러가 '카리스우크라이나'에 바로 입금될 예정이다. 이 자금을 바탕으로 카리스우크라이나는 현지 업체인 건설도로 업체를 인수하기로 했다. 이는 이미 카리스가 진행하고 있는 우즈베키스탄 도로사업에도 이점으로 작용할 것으로 전망된다. 우크라이나 사업에는 미국의 자산 관리 및 투자 자문 회사인 LDJ 캐피탈의 데이비드 드레이트가 함께 참여한다.

또한 카리스 관계자는 카리스우크라이나'의 전기충전소 사업과 도로 현대화 사업에는 가드레일 사업도 포함 돼있다고 덧붙였다. 충전소 부근에 가드레일을 함께 설치하는 식으로 진행될 예정이다. 향후 흑해와 발트해를 연결 짓는 도로공사에도 '카리스우크라이나'가 참여하기로 해 카리스의 글로벌 행보에 박차를 가할 전망이다.

유철 카리스 대표는 "올해 중앙아시아를 넘어 동유럽까지 카리스의 영역이 확장돼 감회가 새롭다"며 "우크라이나 사업진행은 연내 법인 설립 후 즉각시행 될 예정이며 전기충전소 사업부터 내년 초에 시작 해 2년 이내에 완료 할 것"이라고 말했다.
[미디어펜=박규빈 기자] ▶다른기사보기

[이런 기사 어때요?]

카리스, '플라스틱 가드레일' 러시아 국가 규격 통과
카리스, 우즈벡과 'PVC 가드레일 생산시설 설치 MOA' 체결
카리스-카라칼파크스탄, '시멘트 합작공장 설립’ 본계약 체결
카리스, 우즈벡 화학산업부와 소듐공장 인수 MOA 체결
카리스, 태국 기업 CIC와 투자 관련 MOA 체결
카리스, 필리핀 첫 계약 성사…해외시장 진출 본격화
카리스국보 회장에 유철 카리스 대표 선임…향후 경영 행보는?
카리스-카리스국보, 우즈벡 가드레일 발주 계약 체결
카리스, 우즈벡 정부 도로 사업 공식 파트너로 지정
우즈벡 정부, 카리스와 사업 추진 위한 개정 도로건설법 시행
카리스가드레일, 국제도로연맹(IRF) 수여 혁신제품상 수상

회사소개 | 광고·제휴문의 | 청소년보호정책 | 이메일무단수집거부 | 인터넷신문윤리강령
서울특별시 종로구 새문안로3길 30 세종로대우빌딩 복합동 508호  |  회사직통번호 : 02)6241-7700  |  팩스 : 02)6241-7708
정기간행물ㆍ등록번호 : 서울 아 00574 | 등록일.발행일 2008.5.8   |  발행인 : 이의춘 | 편집인·편집국장 : 민병오 | 청소년보호책임자 김사성
Copyright © 2013 미디어펜.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