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20.01.26 15:19 일
> 경제
떡볶이도 '마라'맛 대세...'대구' 떡볶이 애호도시
배달의민족 전국 주문 데이터 분석 결과 10월 떡볶이 주문 수 연초 대비 44% 증가
승인 | 김영진 차장 | yjkim@mediapen.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승인 2019-11-10 12:40:10
트위터 페이스북 밴드 카카오스토리
   
▲ 배달의민족의 월별 떡볶이 주문량./사진=배달의민족

[미디어펜=김영진 기자] 떡볶이도 '마라'맛이 인기인 것으로 나타났다. 또 떡볶이 애호가가 가장 많은 도시는 대구광역시인 것으로 조사됐다. 

배달앱 배달의민족은  지난 1월부터 10월까지의 떡볶이 주문 데이터를 분석한 결과, 10월의 전국 떡볶이 주문 수는 연초 대비 44% 증가했다고 10일 전했다.

2019년 1월부터 10월까지의 월 평균 떡볶이 주문량을 100으로 놓고 월별 주문량을 살펴봤을 때 떡볶이 주문량은 꾸준히 증가했으며, 가장 최근인 10월의 경우 1월 주문량에 비해 44%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무더운 날에도 떡볶이의 인기는 뜨거웠다. 올해 들어 떡볶이 주문량이 가장 많았던 달은 8월로, 월 평균 대비 21% 높은 수치를 기록했다.

또 배달의민족 전체 주문 중 떡볶이 주문자 비율이 가장 높은 지역은 대구광역시인 것으로 조사됐다. 뒤를 이어 대전, 세종, 서울, 울산, 부산, 인천, 경기, 광주 순으로 집계됐다. 각 지역별 떡볶이 인기 동네는 서울 '강동구', 부산 '연제구', 대전 '중구', 대구 '달성군', 광주 '광산구', 인천 '계양구', 울산 '동구'로 나타났다.

전국 1위는 대구 달성군이 차지했다. 여러 요인 고려 없이 단순 주문량만 놓고 보면 서울 '강남구', 서울 '관악구', 대구 '달서구', 서울 '송파구', 경기 '부천시', 서울 '마포구', 대구 '수성구', 부산 '부산진구' 순으로 주문량이 많았다.

주문 메뉴 분석 결과를 보면 떡볶이 업계에도 마라 열풍이 뜨거운 것으로 나타났다. 지난 9월과 10월 떡볶이 주문 메뉴를 살펴본 결과 전통적 인기 메뉴인 고추장 떡볶이(59.2%)의 뒤를 이어 '마라' 떡볶이(18.8%)가 2위를 차지했다. 3위 '국물' 떡볶이와는 2배 가까운 격차였다. 이 외 인기 메뉴로는 '불(매운)' 떡볶이, '차돌' 떡볶이, '까르보나라' 떡볶이, '짜장' 떡볶이, '궁중' 떡볶이, '카레' 떡볶이 순으로 나타났다.

배달의민족 관계자는 "길거리 음식으로만 여겨지던 떡볶이가 최근에는 소비자의 입맛과 트렌드에 맞춰 다양하게 변신하고, 배달앱의 성장으로 떡볶이를 먹는 사람들이 더욱 증가하면서 국민 대표 간식으로 자리잡게 됐다"며 "앞으로도 배달의민족은 소비자의 니즈를 빠르게 파악해 소비자들이 언제 어디서나 원하는 음식을 먹고 즐길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미디어펜=김영진 기자] ▶다른기사보기

[이런 기사 어때요?]

배달의민족, 유명인에 '쏜다 쿠폰' 발급 사과 "생각 짧았다"
배달의민족, 미국 로봇 스타트업에 2000만 달러 투자

회사소개 | 광고·제휴문의 | 청소년보호정책 | 이메일무단수집거부 | 인터넷신문윤리강령
서울특별시 종로구 새문안로3길 30 세종로대우빌딩 복합동 508호  |  회사직통번호 : 02)6241-7700  |  팩스 : 02)6241-7708
정기간행물ㆍ등록번호 : 서울 아 00574 | 등록일.발행일 2008.5.8   |  발행인 : 이의춘 | 편집인·편집국장 : 민병오 | 청소년보호책임자 김사성
Copyright © 2013 미디어펜.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