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20.08.10 11:05 월
> 경제
락앤락, 설 특집 선물세트·주방 및 생활용품 프로모션 진행
승인 | 박규빈 기자 | pkb2169@gmail.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승인 2020-01-14 14:49:41
트위터 페이스북 밴드 카카오스토리
   


[미디어펜=박규빈 기자] 락앤락이 설을 맞아 선물세트를 비롯해 명절에 특히 유용한 주방∙생활용품을 대폭 할인하는 온∙오프라인 프로모션을 진행한다고 14일 밝혔다.

설맞이 프로모션은 이달 15일부터 27일까지 락앤락의 라이프스타일 매장 플레이스엘엘을 포함한 전국 27개 직·가맹점과 온라인 자사물인 락앤락몰에서 진행된다. 선물 수요가 늘어나는 소비자 니즈에 맞춰 락앤락의 스테디셀러 제품을 엄선해 선물세트를 제안하는 '설 선물대전'과 주방용품 모음전인 '명절 대첩' 두 가지 콘셉트로, 최대 70% 할인가에 선보인다. 

'설 선물대전'은 락앤락의 베스트셀러 저장용기를 중심으로 구성했다. 감각적인 디자인이 돋보이는 ‘비스프리 시리즈’와 냉장고 정리에 유용한 '비스프리 모듈러', 잡곡 보관에 탁월한 '인터락' 등 총 40여 개의 상품을 만나볼 수 있다. 특히 소비자 라이프스타일을 고려해, 가장 많이 사용되는 제품으로 구성한 실속 세트, 방문 선물용으로 적합한 집들이 세트, 냉장고 정리 세트 등 다채로운 기획 선물박스를 마련했다. 음식 보관이 많은 명절 선물용으로 효율적이다.

'명절 대첩'에서는 저장용품부터 조리용품, 수납 및 생활용품까지 명절을 맞아 락앤락의 다양한 제품을 할인가에 구매할 수 있다. 최근 출시된 속이 한 번에 보이는 글라스 용기 '뚜껑까지 투명한 밀폐용기'는 20% 할인된 가격에 만나볼 수 있으며, 감각적인 물결 무늬 디자인으로 2020 독일 디자인 어워드를 수상한 '웨이브 밀폐용기'도 29% 저렴한 가격에 마련할 수 있다. 명절에 꾸준한 인기를 누리고 있는 '전 보관용기'와 각종 나물을 구분해 담기 좋은 '4칸 나눔찬통'도 눈여겨볼 만하다.

각종 음식 조리를 도와줄 쿡웨어와 도마, 조리도구도 알뜰하게 장만할 기회다. 가벼운 무게로 손목 부담을 줄여줘 많은 음식을 준비해야 하는 명절에 안성맞춤인 '하드앤라이트 시리즈'는 30% 할인가에 선보인다. 락앤락몰에서는 온라인 전용으로 프라이팬과 웍으로 구성된 세트 상품도 구매할 수 있다. 심플한 디자인의 쿡웨어, ‘미니멀 시리즈’도 최대 35% 저렴한 가격에 제공하며 명절을 혼자 보내는 '혼설족'을 위한 1인 가구용 쿡웨어 '핸디쿡'과 간편식 전용용기인 '간편식 글라스'도 눈길을 끈다. 각종 재료 손질을 손쉽게 도와줄 '다용도 채칼 세트'·'간편 고기갈개'와 각종 도마 제품 등을 다양하게 살펴볼 수 있다.

이외에도 새해 집안 정리를 도와줄 각종 수납용품도 설 프로모션으로 준비했다. 냉장고 정리에 좋은 전용 트레이부터 선반 정리함, 모듈 수납함 등을 선택할 수 있으며 자투리 플라스틱을 활용해 만든 '에코 이지클립 수납함'도 더욱 할인된 가격에 구입할 수 있다.

한편 락앤락은 20일까지 오픈마켓 옥션과 G마켓에서 '설 빅세일 프로모션'도 진행한다. 인기 텀블러 1+1 골라 담기 및 세트 기획전, 1만원대 이하의 균일가전 등 기획전을 통해 총 80여 개 품목을 할인한다.

이경숙 락앤락 한국 영업본부 상무는 "예년보다 이르게 다가온 설 준비로 분주할 소비자를 위해 선물세트부터 각종 주방용품까지 락앤락에서 한 번에 장만할 수 있도록 온∙오프라인 프로모션을 준비했다"며 "특히 일 년에 두 번 명절 프로모션이 진행되는 만큼, 알뜰한 쇼핑 기회를 놓치지 않기 바란다"고 말했다.
[미디어펜=박규빈 기자] ▶다른기사보기
회사소개 | 광고·제휴문의 | 청소년보호정책 | 이메일무단수집거부 | 인터넷신문 ( 윤리강령 | 심의규정 )
서울특별시 종로구 새문안로3길 30 세종로대우빌딩 복합동 508호  |  회사직통번호 : 02)6241-7700  |  팩스 : 02)6241-7708
정기간행물ㆍ등록번호 : 서울 아 00574 | 등록일.발행일 2008.5.8   |  발행인 : 이의춘 | 편집인·편집국장 : 민병오 | 청소년보호책임자 김사성
Copyright © 2013 미디어펜.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