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20.08.05 09:41 수
> 경제
한진그룹, 이화여대 섬유화질환 제어 연구센터 후원
고 조양호 회장 추모 차원서 기획
승인 | 박규빈 기자 | pkb2169@gmail.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승인 2020-02-12 15:09:18
트위터 페이스북 밴드 카카오스토리
   
▲ 조현민 한진칼 전무와 이화여자대학교 약학대학 관계자들이 섬유화질환 제어 연구센터 후원 협약식에서 기념 사진 촬영에 임하는 모습./사진=한진그룹


[미디어펜=박규빈 기자] 한진그룹이 고(故) 조양호 회장을 추모하는 사업의 일환으로 이화여대 섬유화질환 제어 연구센터에 후원한다.

한진그룹은 12일 이화여자대학교 약학관에서 협약식을 갖고 섬유화질환 제어 연구센터 측의 해외 학회 참석 및 강연자 초청 등 고유 업무 수행 지원을 위한 항공권을 후원하기로 했다.

조양호 회장은 작년 4월 미국에서 폐 질환으로 작고했다. 이에 한진그룹 측이 노령사회 진입과 환경문제 등에 따라 발병 증가세인 섬유화질환 극복을 목표로 세워진 연구센터에 후원을 결정한 것이다.

이화여대 약대 섬유화질환 제어 연구센터는 2018년 6월 난치병 섬유화 질환 치료의 원천기술 개발을 목적으로 개소했다. 또한 2018년도 과학기술정보통신부와 한국연구재단이 지원하는 선도연구센터 기초의과학 분야에 선정돼 2025년까지 연구비 94억 원 가량을 지원 받기도 한다.

한진그룹은 올해 조양호 회장 별세 1주기를 맞아 다양한 추모사업을 계획하고 있다. 이번 후원식은 사회공헌성을 띠는 첫번째 추모 사업이다.

고(故) 조양호 회장의 사회공헌활동은 고(故) 조중훈 한진그룹 창업주때부터 강조돼 온 것이다. 조 회장은 평소에 "사회공헌활동은 기업의 중요한 역할 가운데 하나로 나눔의 정신은 우리 사회의 빛과 소금으로서 건강한 사회를 만드는 밑거름이"이라며 "기업이 사회적 책임을 다할 수 있는 사회공헌 활동을 전개해 나가야 한다"고 늘 임직원들에게 강조했다.

한진그룹 관계자는 "조양호 회장의 나눔 정신을 사후에도 계승해 환우와 가족, 나아가서는 사회에 희망을 주는 공헌 기업으로서 거듭나고자 한다"고 전했다.
[미디어펜=박규빈 기자] ▶다른기사보기
회사소개 | 광고·제휴문의 | 청소년보호정책 | 이메일무단수집거부 | 인터넷신문 ( 윤리강령 | 심의규정 )
서울특별시 종로구 새문안로3길 30 세종로대우빌딩 복합동 508호  |  회사직통번호 : 02)6241-7700  |  팩스 : 02)6241-7708
정기간행물ㆍ등록번호 : 서울 아 00574 | 등록일.발행일 2008.5.8   |  발행인 : 이의춘 | 편집인·편집국장 : 민병오 | 청소년보호책임자 김사성
Copyright © 2013 미디어펜.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