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21.03.07 16:28 일
> 연예·스포츠
뎀프시 사망…코로나19로 눈 감은 NFL 전설적 키커
승인 | 이동건 기자 | ldg@mediapen.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승인 2020-04-06 10:20:00
트위터 페이스북 밴드 카카오스토리
[미디어펜=이동건 기자] NFL(미국프로풋볼)의 전설적인 키커 톰 뎀프시가 코로나19 합병증으로 세상을 떠났다. 향년 73세.

NFL 뉴올리언스 세인츠 구단은 6일 "뎀프시가 코로나19와 투병하다 73세의 나이로 사망했다"고 밝혔다. 고인은 2012년부터 알츠하이머병과 싸우다 지난달 25일 코로나19 판정을 받았다.

뎀프시는 NFL 역사상 최고의 키커 중 한 명으로1969년 뉴올리언스에서 데뷔해 필라델피아 이글스, 로스앤젤레스 램스, 휴스턴 오일러스, 버팔로 빌스 등 5개 팀에서 활약했다.

그는 오른쪽 발가락과 손가락이 없는 장애를 갖고 태어났지만 이를 이겨낸 선수로도 유명하다.


   
▲ 사진=뉴올리언스 세인츠 트위터


[미디어펜=이동건 기자] ▶다른기사보기
서울특별시 종로구 새문안로3길 30 세종로대우빌딩 복합동 508호  |  회사직통번호 : 02)6241-7700  |  팩스 : 02)6241-7708
정기간행물ㆍ등록번호 : 서울 아 00574 | 등록일.발행일 2008.5.8   |  발행인 : 이의춘 | 편집인·편집국장 : 민병오 | 청소년보호책임자:김사성
Copyright © 2013 미디어펜.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