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20.07.14 11:34 화
> 경제
쉐보레, 2021년형 더 뉴 스파크 출시
국내 유일 1000만 원 미만 승용차
시작가 982만 원 고수하며 가격경쟁력 지켜
동급 최다 에어백 통해 안전성 강화
승인 | 김태우 기자 | ghost0149@mediapen.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승인 2020-06-05 22:39:49
트위터 페이스북 밴드 카카오스토리
[미디어펜=김태우 기자] 한국지엠이 안전성과 상품성을 강화한 2021년형 쉐보레 더 뉴 스파크를 출시했다. 경쟁차인 기아차 모닝이 최근 가격을 크게 인상한 것과 달리, 더 뉴 스파크는 기존 가격을 고수하면서 국내 유일의 1000만 원(기본형 기준) 미만 승용차로 남게 됐다.

5일 쉐보레는 스타일을 다듬고 상품성을 강화한 2021년형 ‘더 뉴 스파크(The New Spark)’를 출시하고 사전 계약에 돌입했다.

   
▲ 쉐보레 2021년형 더 뉴 스파크 /사진=한국지엠


2021년형 스파크는 트림별 안전사양과 편의사양을 보강해 상품성을 높이면서도 가격을 기존과 같게 책정해 제품 경쟁력을 높였다.

먼저 블랙과 레드의 조합으로 스포티한 감성을 강조한 스페셜 에디션 ‘레드픽(Red Pick)’을 새롭게 도입, 고객 선택의 폭을 넓혔다.

스파크 레드픽 에디션은 블랙 나비넥타이 엠블럼과 블랙 그릴 서라운드는 물론, 아웃사이드 미러에도 검은색을 사용해 차별화된 섬세함을 더했다.

나아가 16인치 알루미늄 휠과 레터링에는 강렬한 레드 라인 포인트를 적용해 개성 있는 외관 디자인을 선보인다.

또한, 스티어링 휠 블랙 보타이, 두 가지 색 플로어 매트 등을 인테리어 포인트로 추가해 레드픽만의 특별한 스타일을 완성했다.

외장 컬러는 △원더랜드 블루(Wonderland Blue) △선셋 오렌지(Sunset Orange) 등 트렌디한 2가지 신규 색상을 더해 총 10종의 다양한 컬러로 업데이트 됐다.

특히 원더랜드 블루의 경우 화려하고 독특한 색감으로 소비자들로부터 뜨거운 호응을 얻고 있는 쉐보레 트레일블레이저의 이비자 블루(Ibiza Blue)와 동일한 계열의 산뜻한 컬러로, 경차만의 작고 발랄한 느낌을 한층 강조한다.

이밖에 2021년형 더 뉴 스파크는 LED 룸램프를 새롭게 적용해 한층 밝고 선명한 실내 시인성을 확보했다.

기존 1열에만 적용됐던 안전벨트 경고시스템도 2열까지 확대해 운전자가 손쉽게 뒷좌석 승객의 안전벨트 착용 여부를 확인할 수 있게 배려했다.

   
▲ 쉐보레 2021년형 더 뉴 스파크 /사진=한국지엠

   
▲ 쉐보레 2021년형 더 뉴 스파크 /사진=한국지엠


스파크의 가장 큰 특징은 안전성이다. 국내 경차 가운데 유일하게 신차 안전도 평가(KNCAP) 1등급을 획득한 바 있다.

2021년형 모델에서도 차급을 뛰어넘는 탁월한 안전성을 자랑한다. 동급 최고 수준인 73%의 초고장력 강판 및 고장력 강판 비율을 갖춘 탄탄한 차체와 충격 분산설계 아키텍처, 동급 최다 8개 에어백 등 교통사고 시 탑승자의 안전을 확보할 수 있는 최고의 안전사양이 그대로 적용됐다.

2021년형 더 뉴 스파크의 가격은 △LS 베이직 982만 원 △LS 1060만 원 △LT 1125만 원 △프리미어 1274만 원(수동변속기 기준) △레드픽 1483만 원 △마이핏 1487만 원이다.

[미디어펜=김태우 기자] ▶다른기사보기
회사소개 | 광고·제휴문의 | 청소년보호정책 | 이메일무단수집거부 | 인터넷신문윤리강령
서울특별시 종로구 새문안로3길 30 세종로대우빌딩 복합동 508호  |  회사직통번호 : 02)6241-7700  |  팩스 : 02)6241-7708
정기간행물ㆍ등록번호 : 서울 아 00574 | 등록일.발행일 2008.5.8   |  발행인 : 이의춘 | 편집인·편집국장 : 민병오 | 청소년보호책임자 김사성
Copyright © 2013 미디어펜.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