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21.09.17 18:35 금
> 경제
현대엔지니어링, 혹서기 대비 쪽방 물품지원 진행
서울 5개 지역 쪽방에 생수 8만8500병·삼계탕 2600인분 후원
승인 | 유진의 기자 | joy0536@naver.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승인 2020-07-16 14:57:56
트위터 페이스북 밴드 카카오스토리
   
▲ 현대엔지니어링이 지난 15일 혹서기를 대비해 쪽방에 생수 및 삼계탕을 지원했다. 사진은 행사에 참석한 (사진 왼쪽부터) 엄홍석 현대엔지니어링 커뮤니케이션실장, 장재신 서울시 자활지원과장, 정수현 남대문쪽방상담소장./사진=현대엔지니어링

[미디어펜=유진의 기자]현대엔지니어링이 돈의동·창신동·남대문·서울역·영등포 등 서울 5개 지역 쪽방 주민들의 안전하고 건강한 여름나기를 위해 발벗고 나섰다.

현대엔지니어링은 폭염과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사태로 어느 때보다 힘든 시기를 보내고 있는 쪽방 주민 3100명에게 생수 8만8500병과 삼계탕 2600인분을 후원했다고 16일 밝혔다.

남대문쪽방상담소 공동작업장에서 진행된 후원물품 전달식에는 엄홍석 현대엔지니어링 상무, 강재신 서울시 자활지원과장, 정수현 남대문쪽방상담소장 및 주민대표 등 소수의 인원만이 참여해 간소하게 진행됐다.

현대엔지니어링은 지난 2015년부터 쪽방 혹서기 물품지원활동을 시작해 올해에 이르기까지 5년간 선풍기, 생수, 대자리, 살충제, 방충망 등을 지원하며 쪽방 주민들의 안전하고 건강한 여름나기를 돕고 있다. 

특히 현대엔지니어링은 코로나19 사태로 인한 패러다임 변화에 발맞춰 지난 6월 사회적 기업 빅워크와 협업해 걸음을 기부로 연결하는 ‘언택트 사회공헌 활동’을 진행한 바 있다.
 
현대엔지니어링 관계자는 “기존의 오프라인 사회공헌활동들을 진행할 수 없는 상황이 됐지만 이에 멈추지 않고 최근 추진 중인 다양한 언택트 사회공헌활동에 박차를 가해 현대엔지니어링 임직원들의 따뜻한 이웃사랑이 잘 전해지도록 더욱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미디어펜=유진의 기자] ▶다른기사보기
서울특별시 종로구 새문안로3길 30 세종로대우빌딩 복합동 508호  |  회사직통번호 : 02)6241-7700  |  팩스 : 02)6241-7708
정기간행물ㆍ등록번호 : 서울 아 00574 | 등록일.발행일 2008.5.8   |  발행인 : 이의춘 | 편집인·편집국장 : 민병오 | 청소년보호책임자:김사성
Copyright © 2013 미디어펜.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