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21.01.17 11:28 일
> 경제
삼성전자, 'C랩 아웃사이드' 지원 신규 스타트업 18개사 선정
착한 기술 스타트업부터 AI·헬스케어·딥테크까지… 다양한 분야에서 선발
육성 스타트업의 성과를 선보이는 온라인 데모데이 개최
승인 | 조한진 기자 | hjc@mediapen.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승인 2020-11-18 11:00:21
트위터 페이스북 밴드 카카오스토리
[미디어펜=조한진 기자] 삼성전자는 'C랩 아웃사이드' 공모전을 통해 18개 신규 스타트업을 선정했다고 18일 밝혔다.

'C랩 아웃사이드'는 삼성전자가 지난 8년간 운영한 사내벤처 프로그램인 'C랩'의 노하우를 사외로 확대해 국내 스타트업 생태계 활성화에 기여하고자 2018년부터 실시하고 있는 외부 스타트업 육성 프로그램이다.

   
▲ 삼성전자가 C랩 아웃사이드 공모전을 통해 선발한 18개 신규 육성 스타트업 /사진=삼성전자 제공

지난 8월부터, '고객에게 새로운 경험을 주는 제품과 서비스'를 주제로 진행된 이번 공모는 코로나19 상황을 감안해 전 과정을 비대면으로 진행했음에도 501개 스타트업이 지원해 28대 1의 경쟁률을 기록했다.

이번에 선발된 스타트업은 착한 기술을 가진 스타트업부터 AI·헬스케어·딥테크·콘텐츠 서비스까지 다양하다. 

주요 스타트업은 △인공지능(AI) 기반 학습 데이터를 크라우드 소싱으로 수집하는 플랫폼 '셀렉트스타' △트레이너와 회원간 양방향 인터랙션이 가능한 라이브 홈트레이닝 서비스 '꾸내컴퍼니' △원격으로 전문가의 심리 상담을 받을 수 있는 모바일 상담 플랫폼 '아토머스' 등이다.

특히 △시각장애인들이 편리하게 온라인 쇼핑을 할 수 있도록 돕는 배리어 프리 플랫폼 '와들' △음성·안구 패턴·촉각 분석을 통해 치매를 진단하고 예방하는 비대면 서비스 '실비아헬스'등 착한 기술로 사회에 기여가 가능한 스타트업 4곳도 선정됐다.

'C랩 아웃사이드'로 선발된 스타트업은 1년간 △삼성전자 서울 R&D캠퍼스 내 전용 사무공간 △삼성전자 전문가 멘토링 △국내외 IT 전시회 참가 △최대 1억 원의 사업지원금 등을 받을 수 있다.

   

또, 삼성전자는 1년의 육성 기간이 종료되면 스타트업의 투자 유치와 사업 협력 기회 발굴을 위해 스타트업 대표, 투자자, 삼성전자 관계자가 참석하는 '데모데이'도 개최한다.

올해는 '스타트업과 삼성전자가 함께하는 혁신, 크리에이트, 그레이트(Create, Great)'를 주제로 12월 2일 온라인 데모데이를 개최한다.

지난 1년간 지원 받은 20개의 스타트업이 투자자 유치를 위해 제품과 서비스를 소개하고 사업 성과를 발표할 예정이다.

스타트업과 혁신 기술에 관심이 있는 사람이라면 누구나 18일부터 12월 1일까지 행사 웹사이트에서 사전 등록 후 참여할 수 있다.

한편 삼성전자는 2018년부터 5년간 C랩을 통해 사내 임직원 스타트업 과제(C랩 인사이드) 200개, 외부 스타트업 육성(C랩 아웃사이드) 300개 등 총 500개의 사내외 스타트업 과제 육성을 발표한 바 있다. 삼성전자는 CSR 비전 '함께가요 미래로! Enabling People' 아래 C랩 아웃사이드, 삼성미래기술육성사업, 스마트공장, 협력회사 상생펀드 등 상생 활동과 청소년 교육 사회공헌 활동을 펼치고 있다.

[미디어펜=조한진 기자] ▶다른기사보기
서울특별시 종로구 새문안로3길 30 세종로대우빌딩 복합동 508호  |  회사직통번호 : 02)6241-7700  |  팩스 : 02)6241-7708
정기간행물ㆍ등록번호 : 서울 아 00574 | 등록일.발행일 2008.5.8   |  발행인 : 이의춘 | 편집인·편집국장 : 민병오 | 청소년보호책임자 김사성
Copyright © 2013 미디어펜.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