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21.11.29 17:48 월
> 경제
현대차그룹, 제8회 대학 연극·뮤지컬 페스티벌 시상식
청년 공연예술인들의 꿈과 도전 응원…총상금 3300만원 수여
승인 | 김태우 기자 | ghost0149@mediapen.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승인 2020-11-25 14:05:40
트위터 페이스북 밴드 카카오스토리
[미디어펜=김태우 기자]현대차그룹은 지난 24일 블루스퀘어 아이마켓홀에서 '제8회 현대차그룹 대학 연극·뮤지컬 페스티벌' 시상식을 개최했다고 25일 밝혔다.

현대차그룹과 한국공연프로듀서협회가 주최하고 문화체육관광부 등 11개 문화예술단체가 후원하는 '현대차그룹 대학 연극·뮤지컬 페스티벌 시상식'은 지난 7년간 전국 대학 467개 팀의 1만1000여명의 대학생들이 참가하고 본선 및 시상식 누적 관객 수가 2만여 명에 달할 정도로 전국 최대 규모의 대학 공연 예술 축제로서의 위상을 자랑하고 있다.

   
▲ '제8회 현대차그룹 대학 연극·뮤지컬 페스티벌 시상식' 수상팀들이 기념촬영을 하고있다. /사진=현대차그룹


올해로 8회째를 맞이하는 이번 시상식은 코로나19라는 특수한 상황을 고려해 기존과는 달리 온라인과 오프라인을 병행해 진행됐다. 오프라인 시상식에는 70명 내외의 소규모 인원만이 참석했으며, 대표를 제외한 나머지 수상 팀원들은 온라인으로 참석해 시상식 현장에 함께하지 못한 아쉬움을 달랬다.

이와 더불어 현대차그룹은 오는 30일 네이버 TV와 유튜브 계정을 통해 온라인으로 녹화 영상을 추가 중계해 일반 관객들에게도 시상식을 함께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할 예정이다.

이번 '제8회 현대차그룹 대학 연극·뮤지컬 페스티벌'에는 전국 21개 대학 총 34개 팀의 대학생들이 예선에 참가해 치열한 경합을 펼쳤다. 그 결과 최종 12개 팀(연극 6팀, 뮤지컬 6팀)이 본선에 올랐다.

본선에 오른 12팀은 11월 5일부터 22일까지 대학로 공연장에서 경연을 펼쳤으며, 예매 시작 단 하루 만에 12개 진출작 모두가 매진을 기록하며 청년 공연 예술에 대한 사람들의 높은 관심을 반영하기도 했다.

심사 결과 영산대학교의 연극 '하녀들'과 단국대학교의 뮤지컬 'The Mad Ones'가 연극과 뮤지컬 부문 대상으로 선정돼 문화체육관광부 장관상 및 팀당 600만 원의 상금을 받았다.

이외에도 현대차그룹은 현대자동차그룹 사장상, 한국공연프로듀서협회장상, 페스티벌 집행위원장상 등 대상을 포함한 13개 부문(단체 7개, 개인 6개)에 걸쳐 총 3300만 원의 상금과 상장을 수여했다.

현대차그룹 관계자는 "코로나19로 많은 문화예술 공연이 취소되고 위축되는 상황에서 문화예술계를 응원하고 청년 공연예술인들에게 기회를 제공하고자 페스티벌을 기획했다"며 "현대차그룹의 대표 문화예술 사회공헌 사업인 '제8회 현대차그룹 대학 연극·뮤지컬 페스티벌'을 통해 청년 세대와 적극적으로 소통하고 공연예술계 활성화 및 인재 육성에 기여할 수 있기를 바란다"고 전했다.

[미디어펜=김태우 기자] ▶다른기사보기
서울특별시 종로구 새문안로3길 30 세종로대우빌딩 복합동 508호  |  회사직통번호 : 02)6241-7700  |  팩스 : 02)6241-7708
정기간행물ㆍ등록번호 : 서울 아 00574 | 등록일.발행일 2008.5.8   |  발행인 : 이의춘 | 편집인·편집국장 : 김태균 | 청소년보호책임자:김사성
Copyright © 2013 미디어펜.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