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21.12.08 19:08 수
> 경제
한국지엠, 지난달 총 2만1384대 판매…전년比 45.6%↓
내수 판매 6556대 전년比 10.5%, 수출 1만4828대 전년比 53.7%
파업으로 인한 생산 차질 영향
승인 | 김태우 기자 | ghost0149@mediapen.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승인 2020-12-01 15:01:00
트위터 페이스북 밴드 카카오스토리
[미디어펜=김태우 기자]1일 한국지엠은 11월 한 달 동안 완성차 기준 내수 6556대, 수출 1만4828대로 총 2만1384대를 판매했다고 밝혔다. 한국지엠의 11월 내수 및 수출은 최근 노동조합의 파업에 따른 생산 차질의 영향으로 주춤했다.

특히, 쉐보레 스파크는 11월 국내 시장에서 총 1987대가 판매되며 한국지엠의 내수 실적을 리드했다. 스파크는 경차 최고의 안전성과 '원더랜드 블루', '선셋 오렌지' 등 10가지 색상의 '컬러 마케팅'을 바탕으로 '국민 경차' 명성을 이어가고 있다.

   
▲ 한국지엠 인천 부평공장 서문. /사진=연합뉴스


쉐보레 트레일블레이저는 총 1325대가 판매되며 스파크의 뒤를 이었다. 트레일블레이저는 홍보대사로 뽑힌 뮤즈들이 다양한 소셜미디어 미션을 수행하며 차량의 차별화된 가치와 스타일시한 매력을 알리는 '트레일블레이저 뮤즈(Muse)' 프로그램을 개시, MZ세대로부터 큰 호응을 얻고 있다. 

또한, 지난 30여년간 소상공인의 발 역할을 해준 다마스와 라보가 전년 동월 대비 각각 68.2%, 48.5% 증가한 439대, 508대가 판매되며 큰 폭의 증가세를 보였다. 

내년 1분기 생산 종료를 앞두고 있는 다마스, 라보는 현금 할인 및 최대 72개월 장기 할부 프로그램 등 다양한 혜택을 제공하고 있다.

쉐보레 트래버스와 콜로라도는 각각 312대, 604대가 판매됐다. 특히, 콜로라도는 프리미엄 외관 디자인에 오프로더 감성을 더한 2021년형 ‘리얼 뉴 콜로라도’가 호평을 받으며 전년 동월 대비 28.0%의 증가세를 기록하며 정통 아메리칸 픽업트럭으로서의 입지를 굳건히 했다.

시저 톨레도 한국지엠 영업·서비스·마케팅 부문 부사장은 "코로나 19의 재확산세에도 불구하고 스파크, 트레일블레이저, 콜로라도 등 쉐보레 대표 차량들이 고객들로부터 꾸준한 호응을 얻고 있다"며"12월에는 올해 최고 수준의 프로모션과 더불어 연말 판매 상승 모멘텀을 지렛대 삼아 올 한 해를 잘 마무리할 수 있기를 기대한다"고 밝혔다.

[미디어펜=김태우 기자] ▶다른기사보기
서울특별시 종로구 새문안로3길 30 세종로대우빌딩 복합동 508호  |  회사직통번호 : 02)6241-7700  |  팩스 : 02)6241-7708
정기간행물ㆍ등록번호 : 서울 아 00574 | 등록일.발행일 2008.5.8   |  발행인 : 이의춘 | 편집인·편집국장 : 김태균 | 청소년보호책임자:김사성
Copyright © 2013 미디어펜.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