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19.11.17 16:56 일
> 경제
쌍용건설 본입찰 뚜껑열어보니 '삼파전'…입찰포기 업체 어디?
승인 | 조항일 기자 | hijoe77@mediapen.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승인 2014-12-17 17:48:03
트위터 페이스북 밴드 카카오스토리

쌍용건설 본입찰에 3개사가 참여한 것으로 알려졌다.

17일 투자은행(IB)업계에 따르면 예비입찰에 참여한 4개사 중 3곳이 쌍용건설 본입찰 참여 서류를 제출했다.

   
▲ 사진=뉴시스

이날 본 입찰에는 알려진 것처럼 두바이투자청, 삼라마이더스(SM)그룹, 스틸앤리소시즈가 유효입찰했다. 반면 싱가포르 사모펀드는 입찰을 포기한 것으로 전해졌다.

한 IB업계 관계자는 "3개 업체가 유효입찰한 것으로 안다"며 "적격성 검사를 거쳐 우선 협상대상자를 발표할 것으로 보인다"고 말했다.

SM그룹은 인수합병(M&A)으로 성장해 온 중견기업으로 쌍용건설을 통해 해외에 진출한다는 복안인 것으로 알려졌다. 업계에 따르면 1500억원 미만을 입찰가로 적은 것으로 전해진다. 스틸앤리소시즈는 코스닥 상장사다.

두바이투자청(ICD)은 아랍에미레이트(UAE)의 2대 국부펀드다. 막대한 오일머니를 토대로 전개 중인 해외사업 시공사로 쌍용건설을 꼽았다는 평가다. 쌍용건설은 해외 고급 건축 시장에서 경쟁력을 인정받고 있다.

한편 쌍용건설 매각 주간사인 우리투자증권과 예일회계법인은 이달 말까지 우선협상대상자를 선정할 계획이다. 정밀실사 등을 거쳐 이르면 내년 2월 우선협상자와 본계약을 체결한다. [미디어펜=조항일 기자]

회사소개 | 광고·제휴문의 | 청소년보호정책 | 이메일무단수집거부 | 인터넷신문윤리강령
서울특별시 종로구 새문안로3길 30 세종로대우빌딩 복합동 508호  |  회사직통번호 : 02)6241-7700  |  팩스 : 02)6241-7708
정기간행물ㆍ등록번호 : 서울 아 00574 | 등록일.발행일 2008.5.8   |  발행인 : 이의춘 | 편집인·편집국장 : 민병오 | 청소년보호책임자 김사성
Copyright © 2013 미디어펜.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