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22.01.22 11:27 토
> 경제
한국타이어 독점 공급 '슈퍼 다이큐 시리즈' 2021 시즌 개막
20~21일 트윈 링 모테기에서 2021 시즌 개막전 개최
승인 | 김태우 기자 | ghost0149@mediapen.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승인 2021-03-17 22:24:26
트위터 페이스북 밴드 카카오스토리
[미디어펜=김태우 기자]한국타이어앤테크놀로지가 레이싱 타이어를 독점 공급하는 일본 대표 내구레이스 '슈퍼 다이큐 시리즈(Super Taikyu Series)'가 오는 20일 개막전을 시작으로 2021 시즌에 돌입한다.

이번 시즌 대회는 3월 20일과 21일 양일 동안 트윈 링 모테기(Twin Ring Motegi)에서 개최되는 개막전을 시작으로, 스포츠랜드 수고(Sportsland SUGO), 후지 스피드웨이(Fuji Speedway), 오토폴리스(Autopolis), 스즈카 서킷(Suzuka Circuit), 오카야마 인터내셔널 서킷(Okayama International Circuit) 등을 오가며 11월까지 총 6라운드가 진행될 예정이다.

개막전을 앞둔 지난달 27일에는 후지 스피드웨이(Fuji Speedway)에서 첫 공식 테스트 레이스가 진행됐다. 한국타이어는 내구성과 접지력이 모두 우수하다는 평가를 받으며 앞으로 약 9개월 간 진행될 대회의 기대감을 높였다.

   
▲ 한국타이어앤테크놀로지가 레이싱 타이어를 독점 공급하는 일본 대표 내구레이스 '슈퍼 다이큐 시리즈(Super Taikyu Series)'가 오는 20일 개막전을 시작으로 2021 시즌에 돌입한다. /사진=한국타이어 제공


한국타이어는 슈퍼 다이큐 시리즈가 30주년을 맞이하는 이번 시즌부터 공식 후원사이자 타이어 독점 공급사로 활동하며 글로벌 최상위 기술력과 프리미엄 브랜드 가치를 입증할 계획이다.

모든 경기에서는 'Super Taikyu Series 2021 Powered by Hankook'라는 공식 명칭이 사용되며, 대회가 진행되는 동안 60여대의 경기 참가 차량이 한국타이어를 장착하고 레이스를 펼친다.

슈퍼 다이큐 시리즈는 1991년 시작된 일본의 대표 내구 레이스로, 아시아 지역 단일 대회 중 가장 규모가 큰 내구 GT(Grand Touring) 대회다.

레이스에 경주차와 일반 양산차를 튜닝한 경주차가 공존하는 것이 특징이며, 총 9개 클래스에 벤츠, BMW, 포르쉐, 맥라렌, 애스턴마틴, 토요타 등 글로벌 프리미엄 완성차 브랜드의 다양한 차종이 출전해 매 시즌 일본 전역에서 경기를 치른다.

한편, 한국타이어는 전 세계 약 60여 개의 글로벌 모터스포츠 대회에 레이싱 타이어를 공급하거나 참가팀을 후원하며 글로벌 모터스포츠 문화 발전에 앞장서고 있다.

최근 세계 정상급 레이싱팀 'FFF 레이싱팀(FFF Racing Team)'과 파트너십을 체결해 독일 '뉘르부르크링 내구레이스 시리즈(Nürburgring Endurance Series)' 주요 출전경기를 후원하며 글로벌 Top Tier 기술력과 프리미엄 브랜드 가치를 입증하고 있다.

또한, 전기차 레이싱 대회 'ABB FIA 포뮬러 E 월드 챔피언십'에 3세대(Gen3) 경주차가 도입되는 2022/23 시즌부터 전기차 타이어를 독점 공급할 파트너로 선정되며 모터스포츠의 미래와 변화도 함께 주도하고 있다.

[미디어펜=김태우 기자] ▶다른기사보기
서울특별시 종로구 새문안로3길 30 세종로대우빌딩 복합동 508호  |  회사직통번호 : 02)6241-7700  |  팩스 : 02)6241-7708
정기간행물ㆍ등록번호 : 서울 아 00574 | 등록일.발행일 2008.5.8   |  발행인 : 이의춘 | 편집인·편집국장 : 김태균 | 청소년보호책임자:김사성
Copyright © 2013 미디어펜.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