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21.04.18 09:14 일
> 경제
금융위, 부동산 투기 금융대응반 '총괄기획단' 출범
승인 | 백지현 기자 | bevanila@mediapen.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승인 2021-04-08 11:34:35
트위터 페이스북 밴드 카카오스토리
[미디어펜=백지현 기자]금융위원회는 지난달 30일 출범한 '부동산 투기 특별 금융대응반'의 운영을 총괄하는 '총괄기획단'을 8일부터 운영한다고 밝혔다.

   
▲ 사진=미디어펜


총괄기획단은 금융위·금융정보분석원(FIU), 금융감독원, 신용정보원, 은행연합회 등으로 구성된 100명 규모의 금융대응반 업무를 총괄·조정한다. 

금융대응반은 비주택담보대출에 대한 실태조사, 의심거래 관련 현장검사, 관련 제도개선 등이 주요 업무로, 정부 특별합동수사본부(합수본) 등과도 유기적으로 협업할 방침이다.

총괄기획단은 12명으로 구성되는데, 총괄기획단장에는 손영채 금융위 수석전문관(행시 42회)이 임명됐다.

금융위는 "앞으로도 투기 근절을 위해 금융부문에서 필요한 부분에 가용자원을 적극 활용해 대응하겠다"고 말했다.
서울특별시 종로구 새문안로3길 30 세종로대우빌딩 복합동 508호  |  회사직통번호 : 02)6241-7700  |  팩스 : 02)6241-7708
정기간행물ㆍ등록번호 : 서울 아 00574 | 등록일.발행일 2008.5.8   |  발행인 : 이의춘 | 편집인·편집국장 : 민병오 | 청소년보호책임자:김사성
Copyright © 2013 미디어펜.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