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21.10.23 09:41 토
> 연예·스포츠
화사, 포브스 '아시아 영향력 있는 30세 이하 30인' 선정
승인 | 김민서 기자 | kim8270@mediapen.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승인 2021-04-21 16:50:15
트위터 페이스북 밴드 카카오스토리
[미디어펜=김민서 기자] 그룹 마마무 화사가 '2021년 아시아에서 영향력 있는 30인'으로 선정됐다.

화사는 미국 경제전문지 포브스(Forbes)가 20일(현지시간) 발표한 '30세 이하 아시아에서 영향력 있는 30인' 엔터테인먼트·스포츠 부문에 이름을 올렸다. 

   
▲ 사진=RBW 제공


이 명단은 포브스가 지난 2016년 시작해 6년째 발표하고 있으며, 포브스 소속 기자단과 각 분야 전문가가 10개 분야별로 영향력 있는 인물 총 300명을 꼽은 것이다. 올해는 아제르바이잔·북한을 포함한 아시아·태평양 지역 중 22개국의 30세 이하 청년들이 선정됐다.

포브스는 화사에 대해 "2020 Mnet 아시안 뮤직 어워드(MAMA)에서 올해의 아티스트 후보에 오른 K팝 걸그룹 마마무의 멤버로, 베스트 퍼포먼스 솔로 부문을 수상했다"며 "지난 해 미니앨범 '마리아'(Maria)로 한국 여성 솔로 가수 처음으로 빌보드 월드 앨범 차트에서 7위, 미국 아이튠즈 앨범 차트에서 1위를 차지했다"고 소개했다.

화사는 그룹 마마무 멤버이자 솔로로 활동 중이다. 솔로 데뷔곡 '멍청이'(twit)에 이어 '마리아'까지 호성적을 거두며 아티스트로서 입지를 탄탄히 굳혔다. 

아울러 예능, 광고 등 폭넓은 활동을 통해 만능 엔터테이너로 자리매김했다.

[미디어펜=김민서 기자] ▶다른기사보기
서울특별시 종로구 새문안로3길 30 세종로대우빌딩 복합동 508호  |  회사직통번호 : 02)6241-7700  |  팩스 : 02)6241-7708
정기간행물ㆍ등록번호 : 서울 아 00574 | 등록일.발행일 2008.5.8   |  발행인 : 이의춘 | 편집인 : 김사성 | 청소년보호책임자:김사성
Copyright © 2013 미디어펜.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