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21.09.27 12:09 월
> 연예·스포츠
'나빌레라' 조복래 "연기 인생 첫 부모님 되어준 박인환·나문희께 감사"…훈훈 종영 소감
승인 | 이동건 기자 | ldg@mediapen.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승인 2021-04-27 15:20:00
트위터 페이스북 밴드 카카오스토리
[미디어펜=이동건 기자] 조복래가 뜻깊은 '나빌레라' 종영 소감을 전했다.

배우 조복래는 27일 소속사 BH엔터테인먼트를 통해 "안녕하세요. 조복래입니다. 어느덧 '나빌레라'가 최종회만을 남겨두고 있네요. 먼저 뭉클함으로 오랫동안 기억에 남을 좋은 작품 만들어주신 한동화 감독님, 이은미 작가님께 감사드립니다. 순수하고 따뜻한 작품을 만날 수 있어 이 작품은 저에게도 너무 감사한 작품이었습니다"라고 밝혔다.

이어 "또 제 연기 인생 첫 아버지, 어머니가 되어주신 박인환 선생님, 나문희 선생님께도 특별히 감사드립니다. 함께 좋은 작품을 만들어갈 수 있어 매일이 영광스러운 순간이었습니다. 마지막으로 그동안 '나빌레라'를 사랑해주시고 성관이를 응원해주신 시청자 여러분들께 감사드립니다. 앞으로도 좋은 연기로 여러분들께 다가갈 수 있도록 노력하겠습니다"라고 소회를 밝혔다.

종영까지 단 1회만을 남긴 tvN 월화드라마 '나빌레라'(극본 이은미, 연출 한동화)에서 조복래는 심가네 막내아들 심성관 역을 맡아 열연했다. 그는 아버지 심덕출(박인환)의 발레 도전을 응원하며 자신의 카메라에 아버지의 모습을 기록해 뭉클함을 자아내는가 하면, 이채록(송강)과 심은호(홍승희)에게 무심한 듯 시크하게 인생 조언을 남기며 매력을 발산했다.

조복래는 오는 6월 첫 방송 예정인 차기작 MBC '미치지 않고서야'의 출연을 확정, 인정받고 싶은 한명전자 CEO 한승기 역으로 시청자들을 찾아갈 예정이다.


   
▲ 사진=tvN '나빌레라' 스틸컷


[미디어펜=이동건 기자] ▶다른기사보기
서울특별시 종로구 새문안로3길 30 세종로대우빌딩 복합동 508호  |  회사직통번호 : 02)6241-7700  |  팩스 : 02)6241-7708
정기간행물ㆍ등록번호 : 서울 아 00574 | 등록일.발행일 2008.5.8   |  발행인 : 이의춘 | 편집인·편집국장 : 민병오 | 청소년보호책임자:김사성
Copyright © 2013 미디어펜.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