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19.12.07 15:11 토
> 연예·스포츠
비리 의혹 FIFA, 에미리트항공·소니이어 후원사 3개 잃어
승인 | 온라인뉴스팀 기자 | office@mediapen.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승인 2015-01-24 13:51:48
트위터 페이스북 밴드 카카오스토리

국제축구연맹(FIFA)이 주요 3개 후원사와의 재계약에 실패했다.

24일(한국시간) AP통신에 따르면 FIFA를 후원하던 윤활유 브랜드 캐스트롤, 타이어 제조업체 콘티넨털, 제약업체 존슨앤존슨이 계약 기간이 만료됨에 따라 더 이상 후원을 하지 않기로 했다.

   
 

표면적인 이유는 계약 만료에 따른 것이지만 최근 불거진 FIFA의 부정 비리가 후원 연장에 실질적인 걸림돌이 됐다는 지적이 많다.

FIFA는 2022년 카타르월드컵 개최지 선정 과정에서 금품수수, 매표 행위 등으로 의심을 받고 있다.

논란이 일자 강도 높은 조사를 벌였지만 막상 보고서를 공개하지 않아 더 큰 의혹에 휩싸였다. FIFA와 제프 블래터 회장을 위한 비판의 수위도 상당해졌다.

그러나 FIFA는 "스포츠 단체 등에서 후원사가 바뀌는 것은 일반적인 일이다"며 "캐스트롤, 콘티넨털, 존슨앤존슨과의 계약은 2014년까지다. 그에 따라 지난해 12월31일부로 계약이 끝났을 뿐이다"고 설명했다.

앞서 에미리트항공과 소니도 FIFA 후원 계약을 종료하며 당시의 FIFA의 비리 의혹 탓이라는 분석을 뒷받침했다.

회사소개 | 광고·제휴문의 | 청소년보호정책 | 이메일무단수집거부 | 인터넷신문윤리강령
서울특별시 종로구 새문안로3길 30 세종로대우빌딩 복합동 508호  |  회사직통번호 : 02)6241-7700  |  팩스 : 02)6241-7708
정기간행물ㆍ등록번호 : 서울 아 00574 | 등록일.발행일 2008.5.8   |  발행인 : 이의춘 | 편집인·편집국장 : 민병오 | 청소년보호책임자 김사성
Copyright © 2013 미디어펜.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