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21.12.06 22:50 월
> 연예·스포츠
[MP온에어] '런닝맨' 녹화 1시간만에 퇴근…초유의 사태 멤버 누구?
승인 | 김민서 기자 | kim8270@mediapen.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승인 2021-05-30 16:55:00
트위터 페이스북 밴드 카카오스토리
[미디어펜=김민서 기자] '런닝맨'에서 녹화 1시간 만에 퇴근하는 멤버가 발생한다. 

30일 오후 방송되는 SBS 예능프로그램 '런닝맨'에서는 녹화 시작 1시간 만에 퇴근 멤버가 발생한 사상 초유의 사태가 공개된다.

   
▲ 사진=SBS '런닝맨'


최근 진행된 녹화는 멤버들의 눈치 전쟁으로 눈치가 빨라야 1등을 할 수 있는 '더(THE) 눈치 챙겨' 레이스로 진행됐다. 하지만 녹화가 시작된 이후, 1시간 만에 최초 퇴근자가 발생하며 모두를 충격에 빠뜨리게 했다.

이에 퇴근 당사자인 멤버도 어리둥절해 하며 "진짜 퇴근이라고? 그냥 가?"라며 본인의 갑작스러운 퇴근 소식에 혼란스러워했다. 

하지만 제작진조차 아무런 제지가 없자, 실제 상황임을 깨닫고 매우 당황했다. 또 이 소식을 들은 나머지 멤버들도 '런닝맨' 역사상 가장 빠른 퇴근 소식에 "진짜?"라며 한 치 앞도 알 수 없는 레이스에 긴장하기 시작했다.

이어 30분 뒤, 이동하는 차 안에서 두 번째 퇴근자가 발생했다. 다음 미션 장소로 가던 차 안에서 즉시 퇴근 명령이 떨어지자, 퇴근 당사자는 "거짓말하지 마"라며 절규한다. 동시에 "조금만 더 있을게", "뒤에서 녹화만이라도 보고 있으면 안 될까"라며 오히려 퇴근 거부 반응을 일으켜 웃음을 자아냈다. 이날 오후 5시 방송. 
[미디어펜=김민서 기자] ▶다른기사보기
서울특별시 종로구 새문안로3길 30 세종로대우빌딩 복합동 508호  |  회사직통번호 : 02)6241-7700  |  팩스 : 02)6241-7708
정기간행물ㆍ등록번호 : 서울 아 00574 | 등록일.발행일 2008.5.8   |  발행인 : 이의춘 | 편집인·편집국장 : 김태균 | 청소년보호책임자:김사성
Copyright © 2013 미디어펜.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