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21.09.21 16:42 화
> 경제
NH농협은행, 미화 6억달러 규모 소셜본드 발행 성공
3년·5년만기 3억달러씩 조성, 금리 0.926%·1.325%
승인 | 류준현 기자 | jhryu@mediapen.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승인 2021-07-22 10:34:54
트위터 페이스북 밴드 카카오스토리
[미디어펜=류준현 기자] NH농협은행은 지난 21일 전세계 투자자들을 대상으로 미화 6억달러 규모의 글로벌 소셜본드 발행에 성공했다고 22일 밝혔다. 

   
▲ NH농협은행은 지난 21일 전세계 투자자들을 대상으로 미화 6억달러 규모의 글로벌 소셜본드 발행에 성공했다고 밝혔다. / 사진=농협은행 제공


채권은 3년, 5년 각각 3억달러로 구성된 농협은행 최초 듀얼 트랜치(Dual-Tranche)로 발행됐다. 지난해 코로나19 소셜본드에 이은 두 번째 ESG채권이다. 금리는 미국 3년물 국채금리에 0.55%포인트(p), 5년물 국채금리에 0.60%p를 가산해 각각 0.926%, 1.325%로 확정됐다.

채권의 신용등급은 A1(무디스), A+(S&P)를 부여받았으며, 총 126개 이상의 기관이 참여해 발행금액인 6억 달러의 3.6배 수준인 22억 달러의 주문을 확보했다. 농협은행은 투자자들의 높은 관심에 힘입어 가산금리를 최초 제시금리보다 각각 0.25%p, 0.30%p 축소할 수 있었다고 밝혔다.

채권 발행 주관은 씨티, 크레딧에그리꼴(Credit Agricole) CIB, HSBC, 스탠다드차타드, UBS에서 맡았으며, NH투자증권이 보조 주간사 역할을 수행했다. 투자자는 지역별로 아시아 54%, 미국 36%, 유럽 10%로 구성됐다. 유형별로는 자산운용사 65%, 중앙은행 등 19%, 은행·기타 16%로 꾸려졌다. 

농협은행 관계자는 “최근 수년간의 실적과 자산건전성, 자본적정성 등의 지속적인 개선으로 무디스 등급 전망이 '안정적(Stable)'에서 '긍정적(Positive)'으로 상향 조정되는 등 지속성장에 대한 신뢰를 얻었고 국내 유일의 농업정책 금융기관으로서의 중요성을 적극 홍보한 점이 해외투자자로부터 좋은 반응을 이끌어냈다”고 밝혔다. 

덧붙여 “이번 발행을 통해 조달된 자금은 사회취약계층과 소상공인 및 중소기업 지원 등 친환경·친사회적·지속가능 관리체계에 해당하는 사회문제 해결을 목적으로 사용될 예정이다"고 전했다. 

[미디어펜=류준현 기자] ▶다른기사보기
서울특별시 종로구 새문안로3길 30 세종로대우빌딩 복합동 508호  |  회사직통번호 : 02)6241-7700  |  팩스 : 02)6241-7708
정기간행물ㆍ등록번호 : 서울 아 00574 | 등록일.발행일 2008.5.8   |  발행인 : 이의춘 | 편집인·편집국장 : 민병오 | 청소년보호책임자:김사성
Copyright © 2013 미디어펜.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