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21.10.28 17:40 목
> 연예·스포츠
권민아, 의식 회복→SNS 재개…"끝까지 간다" 또 신지민 저격
승인 | 이동건 기자 | ldg@mediapen.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승인 2021-08-04 10:15:00
트위터 페이스북 밴드 카카오스토리
[미디어펜=이동건 기자] 권민아가 SNS를 재개하고 허위 사실 유포에 강력한 법적 대응을 예고했다.

AOA 출신 권민아는 4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장문의 글을 게재했다.

그는 "의식 차리고, 유 씨의 입장문도 봤고, 성명문에 대해서 해명(?)글도 올렸지만 전 여전히 허언증이자 가해자에 정신병자인 권민아다"라며 "많이들 지겹고 지루하고 제가 왜 이러나 싶을 거다. 억울해서라고 하면 믿겠느냐"고 호소했다.

이어 "이번에 가장 심각한 사태로 인해서 허위 사실 유포하신 분들이 정말 많았다"면서 "이미 소속사에서도 나도 많은 자료를 모아뒀고, 캡처를 해놨으니 지울 생각은 하지 말아 달라. 무엇이 진실이고 허위 사실 유포인지 고소로 인해 다 밝히겠다"고 경고했다.

앞서 AOA 팬들은 권민아가 팀 내 괴롭힘과 관련, 거짓 폭로를 했다며 성명문을 발표하고 신지민을 복귀시켜달라고 촉구한 바 있다.

이에 대해 권민아는 "매번 요란스럽고 소란스럽게 굴어 죄송하다. 하지만 하루만이라도 당사자가 되어 본다면 차마 그런 말이 나올 거라곤 생각 안 한다"며 "잠잠했다가 왜 또다시 이야기를 꺼내게 만든 사람은 누구이며, 내막을 잘 알지도 못하시면서 다 안다는 듯이 얘기했던 분들 선처 없다. 내 말이 허언증이고 거짓이라면 고소해라. 나는 억울함 조금이라도 풀릴 때까지 갈 때까지 가겠다"고 강조했다.


   
▲ 사진=권민아 SNS


권민아는 지난해 7월 AOA 시절 멤버 신지민이 10여년간 자신을 괴롭혔으며, 이로 인해 수 차례 극단적인 선택을 시도했다고 폭로한 바 있다. 이후 지민은 팀 탈퇴를 결정하고 모든 연예 활동을 중단했다.

최근 권민아는 비연예인 남자친구 A씨와 열애를 밝혔으나 A씨의 양다리 의혹으로 함께 논란에 휘말렸다. 이후 권민아는 여러 의혹을 해명하고 결별 소식을 전했으며, 최근 또다시 극단적 선택을 시도해 팬들을 충격에 빠뜨렸다.

[미디어펜=이동건 기자] ▶다른기사보기
서울특별시 종로구 새문안로3길 30 세종로대우빌딩 복합동 508호  |  회사직통번호 : 02)6241-7700  |  팩스 : 02)6241-7708
정기간행물ㆍ등록번호 : 서울 아 00574 | 등록일.발행일 2008.5.8   |  발행인 : 이의춘 | 편집인 : 김사성 | 청소년보호책임자:김사성
Copyright © 2013 미디어펜.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