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21.10.23 16:39 토
> 연예·스포츠
권은비, 완성형 솔로로 가요계 귀환…오늘(24일) 첫 미니앨범 'OPEN' 발매
승인 | 이동건 기자 | ldg@mediapen.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승인 2021-08-24 09:50:00
트위터 페이스북 밴드 카카오스토리
[미디어펜=이동건 기자] 아이즈원 출신 권은비가 '완성형 솔로 아티스트'로 화려하게 돌아온다. 

권은비는 24일 오후 6시 첫 번째 미니 앨범 '오픈'(OPEN)의 전곡 음원과 타이틀곡 '도어'(Door) 뮤직비디오를 공개하고 본격적인 홀로서기에 나선다.

'오픈'은 권은비가 솔로 가수로서 처음 대중과 만나는 뜻깊은 앨범이다. 권은비는 '오픈' 기획 초기 단계부터 적극적으로 참여해 자신의 색깔을 온전히 표현했다. 그 결과 팝 댄스부터 잔잔한 발라드까지, 폭넓은 음악 스펙트럼을 담은 역대급 데뷔 앨범이 만들어졌다.

타이틀곡 '도어'는 브라스 악기를 메인으로 펑키하면서도 재즈적인 요소를 더한 일렉트로 스윙 장르 노래다. 새로운 공간을 만나게 해주는 오브제인 '문'을 통해 '우리만의 비밀스러운 공간에서 지금까지 볼 수 없었던 나를 보여주겠다'는 메시지를 녹였다.


   
▲ 사진=울림엔터테인먼트


수많은 히트곡을 보유해 'K팝 베토벤'으로 불리는 황현 프로듀서와 아이즈원 활동 당시 함께 호흡을 맞췄던 정호현 프로듀서가 '도어'를 위해 뭉쳐 특급 시너지를 기대하게 한다. 권은비 역시 '도어' 작사에 참여해 솔로 데뷔곡을 자신의 이야기로 꽉 채웠다.

특히 권은비는 화려하고 고혹미 넘치는 퍼포먼스로 글로벌 팬심을 또 한 번 정조준한다. 한 편의 뮤지컬을 방불케 할 완성도 높은 '도어' 무대를 향한 궁금증이 증폭되고 있다.

'오픈'에는 '도어'를 비롯해 앨범과 동명의 인트로 '오픈', 뭄바톤 트랩 장르 '아미고'(Amigo), 몽환적인 신시사이저 사운드가 인상적인 '블루 아이즈'(Blue Eyes), 권은비가 직접 작곡, 작사해 감성을 더한 발라드 '비 오는 길', 자신을 믿어주는 사람들에 대한 고마움을 노래한 어쿠스틱 팝 장르 '이터니티'(Eternity)까지 다채로운 장르의 총 6곡이 실려 권은비만의 팔색조 매력을 만나볼 수 있다.

권은비의 새로운 제2막을 활짝 열 '오픈'은 24일 오후 6시 각종 음원 사이트를 통해 발매된다. 

[미디어펜=이동건 기자] ▶다른기사보기
서울특별시 종로구 새문안로3길 30 세종로대우빌딩 복합동 508호  |  회사직통번호 : 02)6241-7700  |  팩스 : 02)6241-7708
정기간행물ㆍ등록번호 : 서울 아 00574 | 등록일.발행일 2008.5.8   |  발행인 : 이의춘 | 편집인 : 김사성 | 청소년보호책임자:김사성
Copyright © 2013 미디어펜.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