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21.10.23 10:39 토
> 연예·스포츠
[MP온에어] '1박 2일' 문세윤, 부끄뚱 파격 무대 "데뷔곡 때문에 아내 울컥"
승인 | 김민서 기자 | kim8270@mediapen.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승인 2021-08-29 18:25:00
트위터 페이스북 밴드 카카오스토리
[미디어펜=김민서 기자] 초대형(?) 가수 ‘부끄뚱’ 문세윤이 ‘1박 2일’을 뜨겁게 달군다.

29일 오후 방송되는 KBS 2TV 예능프로그램 ‘1박 2일 시즌4’(이하 1박 2일) 여름 노래 큰 잔치 특집 첫 번째 이야기에서는 한여름 무더위를 타파할 여섯 남자의 특별한 하루가 그려진다.

   
▲ 사진=KBS 2TV '1박 2일' 제공


이날 방송에서는 ‘여름 노래 큰 잔치’ 특집에 흥을 더해줄 초대 가수가 ‘1박 2일’에 깜짝 등장한다. 

뜻밖의 초대 가수에 의문을 내비치던 멤버들은 이내 “블랙핑크? 에이핑크?” 등을 언급하며 기대감으로 현장을 물들인다. 

특히 김종민은 “양치만 하고 오면 안 되냐”며 치아를 점검하는 적극적인 반응을 보인다.

곧이어 초대형 가수 부끄뚱 문세윤과 ‘MC 라롱이’ 라비가 등장하자 한껏 설렘에 부풀었던 멤버들은 분노한다. 그러나 중독성 있는 멜로디와 부끄뚱의 아찔한 춤사위에 멤버들은 곧장 시선을 빼앗기며 환호한다.

무대를 완벽하게 소화한 ‘부끄뚱’은 인터뷰에서 데뷔곡 ‘은근히 낯가려요’의 자전적 가사 때문에 아내를 울컥하게 한 비하인드 스토리를 풀어낸다. 더불어 음원 차트 진입을 기원하는 파격 공약까지 내건다고 해 궁금증을 높인다. 이날 오후 6시 30분 방송. 
[미디어펜=김민서 기자] ▶다른기사보기
서울특별시 종로구 새문안로3길 30 세종로대우빌딩 복합동 508호  |  회사직통번호 : 02)6241-7700  |  팩스 : 02)6241-7708
정기간행물ㆍ등록번호 : 서울 아 00574 | 등록일.발행일 2008.5.8   |  발행인 : 이의춘 | 편집인 : 김사성 | 청소년보호책임자:김사성
Copyright © 2013 미디어펜.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