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21.12.07 21:33 화
> 사회
서울시 오후 9시 코로나19 신규 확진자 668명…동시간대 역대 최다
역대 최다인 지난 24일 645명보다 23명 많아
승인 | 김하늘 기자 | ais8959@mediapen.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승인 2021-08-31 21:47:24
트위터 페이스북 밴드 카카오스토리
[미디어펜=김하늘 기자] 서울시는 31일 0시부터 오후 9시까지 서울의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신규 확진자 수가 668명으로 잠정 집계됐다고 밝혔다. 

   
▲ 사진=미디어펜


이는 같은 시간대 잠정 집계치 가운데 역대 최다인 지난 24일 645명보다는 23명 많은 수치다.

하루 전체 확진자 수 최종 집계치는 24일에 사상 최다 기록인 677명이었다.

이날 신규 확진자 수가 많은 것은 지난 30일 서울의 코로나19 검사 인원이 9만87명으로 사상 최다였던 점이 주효한 영향을 끼쳤다.

이날 오후 9시 기준 서울의 코로나19 누적 확진자 수는 8만22명으로 잠정 집계됐으며, 하루 전체 확진자 최종 집계치는 다음날인 9월 1일 0시 기준으로 정리돼 오전에 발표된다.
[미디어펜=김하늘 기자] ▶다른기사보기
서울특별시 종로구 새문안로3길 30 세종로대우빌딩 복합동 508호  |  회사직통번호 : 02)6241-7700  |  팩스 : 02)6241-7708
정기간행물ㆍ등록번호 : 서울 아 00574 | 등록일.발행일 2008.5.8   |  발행인 : 이의춘 | 편집인·편집국장 : 김태균 | 청소년보호책임자:김사성
Copyright © 2013 미디어펜.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