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21.10.23 16:39 토
> 경제
카드사, 대출 늘며 상반기 순익 33.7% 증가
카드론 이용액 28조9000억…전년比 13.8% 늘어
승인 | 김하늘 기자 | ais8959@mediapen.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승인 2021-09-14 12:00:00
트위터 페이스북 밴드 카카오스토리
[미디어펜=김하늘 기자] 올해 상반기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에도 불구하고 소비가 회복되고, 카드 대출 이용이 늘어나며 카드사의 순이익이 크게 늘었다.

[$img1]

금융감독원이 14일 발표한 '2021년 상반기 신용카드사 영업실적'에 따르면 8개 전업 카드사의 IFRS(International Financial Reporting Standards) 기준 순이익은 1조4944억원으로 전년 같은기간 대비 33.7%(3763억원) 증가했다.

대손준비금 적립 후인 감독규정 기준을 적용할 때는 1조531억원의 당기순이익을 기록했다. 금감원은 감독규정을 바꿔 IFRS 기준 대손충당금이 감독규정 기준 대손충당금에 미달하는 경우 차이 금액 이상을 대손준비금으로 적립하도록 했다. 

상반기 카드사들의 총수익은 10조6612억원을 기록했다. 소비심리 회복으로 가맹점수수료 수익이 2578억원 증가했고, 카드대출 증가로 카드론 수익이 1320억원 늘며 전년 같은 기간에 비해 총수익이 5993억원 증가했다. 

총 비용은 9조1667억원으로 같은 기간 2229억원 늘었다. 리스관련 비용이 693억원, 법인세 비용이 1453억원 늘어난 데 따른 영향이다.

카드대출 이용액은 56조1000억원으로 전년 동기에 비해 5.8%(3조1000억원) 증가했다.

단기카드대출(현금서비스) 이용액이 27조1000억원으로 1.8%(5000억원) 감소하고, 장기카드대출(카드론) 이용액이 28조9000억원으로 13.8%(3조5000억원) 늘어난 영향이 주효했다. 

카드사 연체율은 1.13%로 1년 전보다 0.25%포인트 하락했다. 신용 판매 부문은 0.58%로 같은 기간 0.17%포인트, 카드 대출 부문은 2.44%로 0.70%포인트 개선됐다.

조정 자기자본 비율은 21.4%로 전년 동월말에 비해 소폭 하락했고, 레버리지비율은 5.1배로 0.1배 올라갔다. 금감원은 카드사에 조정자기자본비율은 8% 이상, 레버리지비율은 6배 이내로 관리하도록 지도하고 있다.

6월 말 기준 신용카드 발급매수(누적)는 1억1546만매로 전년 동월말(1억1253만매) 대비 2.6%(293만매) 증가했다.

발급매수 증가율은 올해 6월말 2.6%를 기록하며 지속적으로 둔화되고 있다.

휴면카드는 1220만매로 전년 동월말 1083만매에 비해 137만매(12.7%) 늘었다. 

체크카드는 1억755만매 발급해 전년 동월 말(1억1159만매) 대비 3.6%(404만매) 감소했다.

올해 상반기 신용·체크카드 이용액은 462조6000억원으로 전년 동기 424조8000억원보다 8.9%(37조8000억원) 늘었다.

소비회복으로 개인 신용카드 이용액이 24조1000억원(8.9%) 늘어 293조5000억원을 기록했으며, 법인 신용카드 이용액과 체크카드 이용액도 각각 10조8000억원(15.2%), 2조9000억원(3.4%)씩 늘었다.

금감원은 "가계부채의 안정적 관리를 위해 카드대출이 과도하게 증가하지 않도록 리스크 관리를 강화하고, 향후 금리상승 가능성에도 대비할 필요가 있다"며 "건전성 지표 등에 대한 모니터링을 강화하고, 하반기 잠재 리스크 요인에 선제적으로 대비하도록 지도하겠다"고 말했다.

[미디어펜=김하늘 기자] ▶다른기사보기
서울특별시 종로구 새문안로3길 30 세종로대우빌딩 복합동 508호  |  회사직통번호 : 02)6241-7700  |  팩스 : 02)6241-7708
정기간행물ㆍ등록번호 : 서울 아 00574 | 등록일.발행일 2008.5.8   |  발행인 : 이의춘 | 편집인 : 김사성 | 청소년보호책임자:김사성
Copyright © 2013 미디어펜.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