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22.01.22 17:53 토
> 최신기사
중국·EU, '오커스 여파' 속 28일 고위회담
28일 화상으로 제11회 전략대화 예정
승인 | 이다빈 기자 | dabin132@mediapen.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승인 2021-09-25 16:40:30
트위터 페이스북 밴드 카카오스토리
[미디어펜=이다빈 기자]미국·영국·호주의 새 안보 동맹 오커스(AUKUS) 출범으로 미국과 프랑스 간 관계에 균열이 생긴 상황에서 중국과 유럽연합(EU)이 내주 고위급 회담을 열 예정인 것으로 전해졌다.

25일 홍콩매체 사우스차이나모닝포스트(SCMP)에 따르면 중국과 EU 소식통들은 왕이(王毅) 중국 외교담당 국무위원 겸 외교부장과 호세프 보렐 EU 외교안보정책 고위대표가 오는 28일 화상으로 제11회 전략대화를 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또 한정(韓正) 중국 공산당 정치국 상무위원 겸 부총리는 프란스 티메르만스 EU 부집행위원장과 만날 예정인 것으로 전해졌다.

중국과 EU간 연례 정상회담을 앞두고 정례적으로 이뤄져 온 전략대화는 최근 국제정세의 급변 상황에서 눈길을 끌고 있다.

오커스 출범 후 미국·영국이 호주에 핵추진 잠수함 기술을 지원하기로 하면서, 호주에 대한 잠수함 공급계약이 무산된 프랑스가 강하게 반발하는 상황이다.

여기에 유럽에서는 미군의 아프가니스탄 철수 이후 미국과의 동맹에 대한 신뢰성에 의문이 제기된 상태이고, 주요 정상인 독일 앙겔라 메르켈 총리의 임기도 조만간 끝나게 된다.

   
▲ 유럽연합(EU) 깃발/사진=연합뉴스

[미디어펜=이다빈 기자] ▶다른기사보기
서울특별시 종로구 새문안로3길 30 세종로대우빌딩 복합동 508호  |  회사직통번호 : 02)6241-7700  |  팩스 : 02)6241-7708
정기간행물ㆍ등록번호 : 서울 아 00574 | 등록일.발행일 2008.5.8   |  발행인 : 이의춘 | 편집인·편집국장 : 김태균 | 청소년보호책임자:김사성
Copyright © 2013 미디어펜.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