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22.01.27 18:28 목
> 경제
GC녹십자웰빙 "태반주사제 코로나19 항바이러스 효능 확인"
관련 연구 저널 오브 마이크로바이올로지에 게재
승인 | 김견희 기자 | peki@mediapen.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승인 2021-10-08 17:20:41
트위터 페이스북 밴드 카카오스토리
[미디어펜=김견희 기자]GC녹십자웰빙은 인태반가수분해물 '라이넥'으로 시험관 내 시험 및 페렛(족제비) 모델에서 코로나19 항바이러스 효과를 확인한 연구가 SCI급 국제학술지 '저널 오브 마이크로바이올로지'에 게재됐다고 8일 밝혔다.

   

해당 연구는 지난해 충북대학교 의과대학과 GC녹십자웰빙 연구팀이 공동으로 진행했다. 인위적으로 코로나19 바이러스를 감염시킨 페렛 모델에 라이넥을 정맥 주사로 투여한 결과 투여군의 폐 조직에서 감염 후 3일 후부터 6일까지 항바이러스성 단백질이 크게 증가했다.

또한 페렛의 콧물에서는 감염 후 2-4일까지 바이러스가 배출되고 6일째 바이러스가 감소하여 8일부터 정상화됐고, 폐조직에서는 감염 후 3일째에 바이러스가 급격히 줄어드는 것을 확인했다.

연구팀은 라이넥이 'RdRp(RNA dependent RNA polymerase)' 기전을 가진 렘데시비르와 항바이러스 기전에서 다소 차이가 있어 새로운 치료제로써의 가능성을 확인할 수 있었다고 설명했다.

인태반가수분해물은 사람의 태반에서 추출한 물질로, 항산화 작용 및 염증성 사이토카인(TNF-α, COX-2) 발현 억제 작용이 다수의 연구를 통해 입증된 바 있다. 국내에서는 GC녹십자웰빙의 라이넥이 식약처의 품목 허가를 받은 유일한 제품이다.

GC녹십자웰빙 관계자는 “라이넥과 태반 내 항바이러스 후보물질인 펩타이드, 엑소좀 등을 활용한 코로나19 델타 변이 바이러스에 대한 연구도 다각적으로 지속해나갈 예정이다”고 말했다.
[미디어펜=김견희 기자] ▶다른기사보기

[이런 기사 어때요?]

GC녹십자웰빙 "태반 유래 '엑소좀' 항염증 효과 확인"
GC녹십자웰빙, 중금속 흡착 유산균주 국내특허 출원
GC녹십자웰빙, 충북 혁신도시 영양주사제 생산시설 준공

서울특별시 종로구 새문안로3길 30 세종로대우빌딩 복합동 508호  |  회사직통번호 : 02)6241-7700  |  팩스 : 02)6241-7708
정기간행물ㆍ등록번호 : 서울 아 00574 | 등록일.발행일 2008.5.8   |  발행인 : 이의춘 | 편집인·편집국장 : 김태균 | 청소년보호책임자:김사성
Copyright © 2013 미디어펜.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