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21.12.03 22:17 금
> 경제
중형SUV 싼타페 합류, 대세된 하이브리드 SUV
9월 하이브리드 판매비중 60%…계약 비율도 하이브리드가 높아
고연비, 정숙성에 터보 HEV 고성능까지…디젤 대체재 역할
승인 | 김태우 기자 | ghost0149@mediapen.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승인 2021-10-12 13:43:18
트위터 페이스북 밴드 카카오스토리
[미디어펜=김태우 기자]기아 쏘렌토 하이브리드가 독식하던 중형 스포츠유틸리티차량(SUV)시장에 싼타페가 가세하며 하이브리드 SUV가 인기가 높아지고 있다. 친환경차로 넘어가는 과도기 산물로 여겨졌던 하이브리드가 새로운 대세가 될 수도 있을 것이라는 가능성도 점쳐지고 있다. 

   
▲ 현대기아자동차 하이브리드 SUV, (왼쪽상단부터 시계방향)4세대 쏘렌토 하이브리드, 싼타페 하이브리드, 투싼 하이브리드, 스포티지 하이브리드. /사진=미디어펜·현대차· 제공


12일 현대차‧기아에 따르면 싼타페 하이브리드는 지난 9월 1336대의 판매실적으로 싼타페 전체 판매(2189대)의 60% 이상을 차지했다. 기존에는 2.5 가솔린 터보와 2.2 디젤 모델이 대세였지만 지난달에는 두 파워트레인 모델은 총 853대가 판매되며 상대적으로 부진한 모습을 보였다.

싼타페 하이브리드 모델은 지난 7월부터 라인업에 추가됐다. 첫 달에는 하이브리드가 2060대의 판매량으로 가솔린‧디젤(2392대)에 못 미쳤지만 8월엔 하이브리드가 2041대로 가솔린‧디젤(1281대)을 넘어섰다.

출시된 지 얼마 안 된 모델이라 일시적 신차효과가 반영됐다는 시각도 있을 수 있지만, 같은 파워트레인을 장착한 기아 쏘렌토의 판매실적을 보면 일시적 현상은 아닌 것으로 풀이된다.

쏘렌토 하이브리드는 9월 2320대가 판매돼 가솔린‧디젤(1500대)을 압도했다. 전체 쏘렌토 판매량(3820대) 대비 점유율도 60% 이상으로, 싼타페와 같은 양상을 보였다.

4세대 쏘렌토의 사전계약대수는 1일 만에 현대차의 그랜저기록을 갈아치우는 1만8800대라는 신기록을 달성하며 흥행을 했었다. 당시 생소했던 1.6 터보 하이브리드 시스템을 선택한 고객의 비중이 절반 이상을 차지할 만큼 파격적인 인기를 보였다. 쏘렌토 흥행 신기록의 주역이 하이브리드 SUV를 선택한 고객들이라는 평가도 받았다. 

이같은 중형SUV에서의 하이브리드 인기는 그동안 내연기관 자동차가 친환경자동차로 넘어가는 전동화 진행과정에서 만들어진 과도기적 산물이 아닌 새로운 친환경차로 인정받고 있는 모습이다. 

출력이 중요한 중형 이상급의 SUV모델에서 하이브리드는 큰 인기를 끌지 못했었다. 하지만 현대차그룹이 최초로 적용한 저배기량 터보 하이브리드 시스템은 이런 문제점을 일정부분 해소시키며 많은 소비자로부터 호평을 받고 있다. 

특히 현대차그룹의 1.6터보 하이브리드 시스템은 정숙성과 효율, 출력 등에서 부족함이 없는 것으로 평가받는다. 지난 8월 글로벌 시장에서도 출시되며 인기를 끌것으로 예상되고 있다. 

더욱이 국내시장의 경우 쏘렌토 단일모델의 인기가 싼타페의 합류로 다양성까지 확보되며 더 많은 고객들이 관심을 보이고 있는 것으로 풀인된다. 

중형SUV의 양대산맥인 현대차 싼타페와 기아 쏘렌토의 고정팬층과 함께 친환경 SUV를 원하는 새로운 고객들까지 유입되며 더 큰 시너지 효과를 보여줄 것으로 기대되기 때문이다. 

더불어 현재 현대차와 기아 모두 소형SUV부터 준중형SUV와 중형SUV까지 풀라인업에서 하이브리드 SUV를 판매하고 있는 만큼 완성차 시장에서 하이브리드 SUV의 인기는 더 커질 것으로 전망된다.

현대차그룹 관계자는 "지난해부터 1년 넘게 쏘렌토 하이브리드가 시장에 풀리면서 높은 연비와 정숙성은 물론, 강력한 동력성능까지 갖춘 터보 하이브리드의 장점이 널리 알려져 싼타페 하이브리드 판매에도 긍정적 영향을 미친 것으로 보인다"고 말했다.

[미디어펜=김태우 기자] ▶다른기사보기

[이런 기사 어때요?]

'정의선 1년', 수소산업 원톱서 동맹리더로
2021 제네시스 챔피언십 '이재경 우승'
한국지엠 스파크, 7년 연속 고객만족도 경차 1위
르노삼성, 80대 한정 '온라인 스페셜 픽' 캠페인
티웨이항공 "맑은 하늘 10월, 무착륙 관광비행 여행 설렘 이어가"

서울특별시 종로구 새문안로3길 30 세종로대우빌딩 복합동 508호  |  회사직통번호 : 02)6241-7700  |  팩스 : 02)6241-7708
정기간행물ㆍ등록번호 : 서울 아 00574 | 등록일.발행일 2008.5.8   |  발행인 : 이의춘 | 편집인·편집국장 : 김태균 | 청소년보호책임자:김사성
Copyright © 2013 미디어펜.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