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21.12.04 11:51 토
> 경제
삼성 스마트 모니터, 1분에 1대…글로벌 판매 60만대 돌파
OTT서비스 활용 등 인기, 신시장 개척…다양한 편의 기능도 장점
승인 | 조한진 기자 | hjc@mediapen.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승인 2021-10-18 11:00:16
트위터 페이스북 밴드 카카오스토리
[미디어펜=조한진 기자]삼성전자는 자사가 지난해 12월 첫 선을 보인 ‘스마트 모니터’가 글로벌 시장에서 60만대 판매를 돌파했다고 18일 밝혔다.

삼성 스마트 모니터는 타이젠 OS 기반의 스마트 허브를 탑재해 PC 연결 없이도 업무와 학습뿐만 아니라 넷플릭스, 삼성 TV 플러스, 유튜브 등 다양한 OTT 서비스를 즐길 수 있는 신개념 모니터다.

   
▲ 삼성 스마트모니터M5 32형 /사진=삼성전자 제공

출시 이후부터 현재까지 전 세계에서 1분에 1대 이상 판매되고 있는 삼성 스마트 모니터는 스크린 하나로 뭐든지 할 수 있는 '스마트함'으로 새로운 모니터 시장을 창출하고 있다. 이 제품은 홈오피스·홈스쿨 트렌드가 확대는 가운데 디스플레이와 IT 기기 간 연결성을 높인 최적의 멀티태스킹 모니터로, 원격 접속 기능 뿐만 아니라 음성 인식 기능 등을 지원한다.

삼성 스마트 모니터는 △스마트폰을 PC처럼 사용할 수 있는 ‘삼성 무선 덱스’ △스마트폰의 화면을 모니터로 볼 수 있는 미러링과 스마트폰을 모니터에 갖다 대기만 하면 화면을 바로 연결해주는 ‘탭 뷰’ 기능 △모니터 제품 최초 ‘애플 에어플레이 2’ 지원 등 다양한 편의 기능도 갖췄다.

삼성 스마트 모니터는 UHD 해상도의 M7 (43·32형, 블랙), FHD 해상도의 M5(32∙27형, 블랙ㆍ화이트) 등 총 6종의 모델로 판매되고 있으며, 제품의 인기에 힘입어 추후 라인업을 확대할 예정이다.

하혜승 삼성전자 영상디스플레이사업부 전무는 “삼성 스마트 모니터는 ‘홈 라이프’ 시대에 새로운 카테고리로 완전히 자리 매김한 혁신적 제품”이라며 “앞으로도 소비자들의 트렌드를 반영한 다양한 모니터를 통해 시장을 주도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 삼성 스마트모니터M7 43형 /사진=삼성전자 제공

[미디어펜=조한진 기자] ▶다른기사보기
서울특별시 종로구 새문안로3길 30 세종로대우빌딩 복합동 508호  |  회사직통번호 : 02)6241-7700  |  팩스 : 02)6241-7708
정기간행물ㆍ등록번호 : 서울 아 00574 | 등록일.발행일 2008.5.8   |  발행인 : 이의춘 | 편집인·편집국장 : 김태균 | 청소년보호책임자:김사성
Copyright © 2013 미디어펜.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