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22.01.16 21:40 일
> 경제
신한금융투자-KAIST '고객투자성향' 공동 연구 나선다
승인 | 이원우 기자 | wonwoops@mediapen.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승인 2021-10-26 13:49:15
트위터 페이스북 밴드 카카오스토리
[미디어펜=이원우 기자] 신한금융투자가 카이스트와의 공동 연구를 통해 행동경제학을 기반으로 한 고객투자성향 연구에 나섰다고 26일 발표했다.

신한금융투자 빅데이터센터와 KAIST는 고객 35만명의 5년간 주식 거래 데이터를 분석해 행동경제학 관점에서 투자 성향을 진단할 수 있는 연구를 진행할 예정이다.

고객투자성향 연구는 투자자 자신의 현재 또는 과거의 결정을 계속 유지하려는 현상유지편향, 자신의 정보의 정확성과 정보 해석 능력을 지나치게 확신하는 자기과신편향 등 다양한 유형의 투자 행동과 투자자들의 성향 변화에 대한 연구를 추진한다.

신한금융투자는 이번 공동연구를 통해 해당 투자자의 초개인화에 맞춘 투자정보를 제공하고, 소비자보호 제도 확립에 활용할 계획이라고 예고했다. 아울러 은행, 카드, 보험 분야의 데이터와 결합해 마이데이터 차별화 서비스로 발전시킬 계획이다.

옥형석 신한금융투자 디지털전략본부 본부장은 "본 연구를 통해 금융투자분야에서 행동경제학 이론을 바탕으로 고객의 행동을 설명할 수 있는 기초를 마련했고, 이를 바탕으로 차별화된 고객 서비스를 준비하려고 한다"고 말했다.
[미디어펜=이원우 기자] ▶다른기사보기
서울특별시 종로구 새문안로3길 30 세종로대우빌딩 복합동 508호  |  회사직통번호 : 02)6241-7700  |  팩스 : 02)6241-7708
정기간행물ㆍ등록번호 : 서울 아 00574 | 등록일.발행일 2008.5.8   |  발행인 : 이의춘 | 편집인·편집국장 : 김태균 | 청소년보호책임자:김사성
Copyright © 2013 미디어펜.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