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22.01.28 22:57 금
> 경제
휴온스바이오파마, 독일 제약사와 '휴톡스' 972억원 유럽 수출 계약
승인 | 김견희 기자 | peki@mediapen.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승인 2021-10-26 16:40:47
트위터 페이스북 밴드 카카오스토리
[미디어펜=김견희 기자]휴온스글로벌의 자회사 휴온스바이오파마는 독일 제약사 헤마토팜과 보툴리눔 톡신 '휴톡스(국내명 리즈톡스)의 유럽 시장 독접 공급 수출 계약을 체결했다고 26일 밝혔다. 

   
▲ 지난 25일 휴온스바이오파마 성남 판교 본사에서 김영목 휴온스바이오파마 대표(좌)와 패트릭 브렌스케 헤마토팜 대표가 휴톡스의 유럽 29개국 수출 계약을 체결한 후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사진=휴온스 제공

계약 기간은 현지 진출 시점부터 10년으로, 마일스톤을 포함해 총 972억원 규모다. EU 27개국에 영국, 스위스를 더한 유럽 29개국 진출을 목표로 한다. 유럽 보툴리눔 톡신 시장은 약 1조원 규모로 추정되고 있다.

헤마토팜은 독일 베를린에 위치한 제약 기업으로 모회사인 M1 Kliniken AG(M1 클리니켄 AG)가 독일, 오스트리아 등 유럽 내 40여개의 전문 에스테틱 클리닉을 운영하고 있다. 신경계, 심혈관계, 종양, 류마티스 등의 영역에서도 전문성을 인정받고 있다. 의약품 등록을 담당하는 RA 전담 조직이 있어 현지 임상과 허가 경험이 풍부한 것도 장점으로 꼽힌다.

휴온스바이오파마는 헤마토팜의 임상, 허가 노하우를 기반으로 오는 2024년까지 내 유럽 현지 임상과 허가 절차를 마무리 짓고 2025년에 현지 시장에 진출한다는 계획이다. M1 클리니켄 AG가 2025년까지 에스테틱 클리닉을 100여개로 확장한다는 계획을 가지고 있는 만큼 이를 활용해 유럽 전역에서 빠르게 시장 점유율을 확대한다는 전략이다.

김영목 휴온스바이오파마 대표는 “헤마토팜과 휴톡스 수출 계약을 성사시킴으로써 미국(아쿠아빗), 중국(아이메이커), 유럽까지 세계 3대 시장 진출을 위한 초석을 다졌다”며 “휴톡스의 세계 메이저 시장 진출을 위해 총력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휴톡스는 카자흐스탄, 이라크, 볼리비아, 아제르바이잔에서 품목 허가를 취득했으며, 중국과 미국, 브라질, 페루, 중남미 등에서는 임상과 허가 절차가 진행 중이다.
[미디어펜=김견희 기자] ▶다른기사보기

[이런 기사 어때요?]

휴온스글로벌, 라플레와 비타민 기반 항암치료 업무협약 체결
휴온스, 면역증강 보조 주사제 시장 공략 나선다
휴온스글로벌, 가나안근로복지관에 업무용 차량 기증
휴온스, '스푸트니크V' 델타변이 예방 효과 확인 나서
휴온스바이오파마, 보툴리눔 상지근육 경직 임상 3상 승인

서울특별시 종로구 새문안로3길 30 세종로대우빌딩 복합동 508호  |  회사직통번호 : 02)6241-7700  |  팩스 : 02)6241-7708
정기간행물ㆍ등록번호 : 서울 아 00574 | 등록일.발행일 2008.5.8   |  발행인 : 이의춘 | 편집인·편집국장 : 김태균 | 청소년보호책임자:김사성
Copyright © 2013 미디어펜.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