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22.01.28 15:07 금
> 경제
GS건설, 2.7조원 호주 공공인프라 공사 참여
멜버른 북동부 단절된 외곽 순환 도로를 연결하는 도로신설 사업
승인 | 이동은 기자 | deun_lee@naver.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승인 2021-10-28 11:49:33
트위터 페이스북 밴드 카카오스토리
[미디어펜=이동은 기자]GS건설이 호주 건설 시장에 첫 진출했다.

GS건설 컨소시엄은 호주 노스이스트링크 PPP사업 입찰에 참여해 호주 빅토리아 주정부 산하 주무관청으로부터 최종 낙찰자로 선정됐다고 28일 밝혔다. 

   
▲ 호주 NEL 프로젝트 그린즈버러 지역 조감도./사진=GS건설 제공


GS건설의 계약 금액은 약 31억 7526만 호주 달러(한화 약 2조 7785억원)에 달한다. 

PPP (Public-Private Partnership) 사업은 공적자금과 민간재원이 함께 투입되는 개발협력 사업으로, 민간은 도로 등의 공공 인프라 투자와 건설, 유지, 보수 등을 맡되 운영을 통해 수익을 얻고 정부는 세금 감면과 일부 재정 지원을 해주는 상생 협력 모델로 꼽힌다.

이 사업은 호주 3대 도시 중 하나인 멜버른시의 인구증가 및 도시 확대에 따라 북동부의 외곽순환도로와 동부도로간 단절된 구간을 연결하는 사업으로, 인근지역 교통 혼잡도 저감 및 일자리 창출을 통해 주변지역 경제 활성화에도 크게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 

공사는 TBM(Tunnel Boring Machine)터널 및 개착식 터널 등을 포함한 총 6.5Km 의 편도 3 차로 병렬 터널과 이에 따른 환기시설, 주변 연결도로 시공이 주된 업역이며, 사업주는 완공 후 25년 간 운영 및 유지관리업무를 수행할 예정이다.

GS건설 관계자는 “이번 프로젝트를 통해 기존의 단순 설계, 시공을 담당하던 영역을 투자, 금융조달, 운영 등을 포함한 사업 전반의 영역으로 확대해 PPP를 포함한 개발사업 분야에서 글로벌 탑티어(Top Tier)로 도약하는 발판으로 삼겠다”고 포부를 전했다.

[미디어펜=이동은 기자] ▶다른기사보기
서울특별시 종로구 새문안로3길 30 세종로대우빌딩 복합동 508호  |  회사직통번호 : 02)6241-7700  |  팩스 : 02)6241-7708
정기간행물ㆍ등록번호 : 서울 아 00574 | 등록일.발행일 2008.5.8   |  발행인 : 이의춘 | 편집인·편집국장 : 김태균 | 청소년보호책임자:김사성
Copyright © 2013 미디어펜.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