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22.01.22 11:27 토
> 경제
자광, 다음달 6일 새만금서 골프 장타대회 개최
6만여 명 참가 예선 거친 아마추어 골퍼 남녀 32명 본선대회
승인 | 이동은 기자 | deun_lee@naver.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승인 2021-10-28 11:46:36
트위터 페이스북 밴드 카카오스토리
[미디어펜=이동은 기자]총 상금 1억원 규모의 장타대회가 다음달 6일 새만금 특설경기장에서 열린다.

   
▲ 새만금 전국 장타대회 포스터./사진=자광 제공


대회 주관사 자광은 전북 부안군 새만금홍보관 인근에 마련된 길이 400m, 폭 120m 특설경기장에서 국내 아마추어 골퍼 남녀 32명이 출전하는 본선대회를 전주방송과 함께 개최한다고 28일 밝혔다.

본선 대회 참가를 위해 9월 18일부터 5주간 진행된 예선전에는 남자 4만333명, 여자 1만7678명 등 총 5만8011명이 참여했다. 예선전 통과 1위 기록은 남자 377m, 여자 254m로 나타났다.

새만금 장타대회 본선은 남녀 참가자 각 16명이 제한 시간 3분 이내에 5번의 드라이버샷 결과에 따라 남녀 상위 8명이 2차 토너먼트에 진출하게 된다. 8강부터는 제한 시간 2분 이내에 4번의 드라이버샷을 쳐서 최종 승자를 가린다.

장타왕은 상금 2000만원과 트로피를 받게 되며, 준우승 1000만원, 3위에게는 300만원의 상금이 주어진다. 새만금 특설경기장을 찾은 갤러리들도 현장에서 즉석 장타 도전을 통해 다양한 경품을 받을 수 있는 이벤트도 마련된다.

주최 측은 공정한 경쟁을 위해 본선에서는 골프클럽 샤프트길이 48인치 이하, 최대 헤드 크기 460cc로 제한하고 대회 공인구를 제공할 예정이다.

자광 관계자는 “오는 2023년 새만금~전주간 고속도로 완공과 2027년 개항을 목표로 진행 중인 새만금국제공항이 완성되면 배후도시인 전주와 새만금의 접근성이 크게 좋아질 것”이라며 “새만금을 국내·외에 더 많이 알리고 새만금 지역에 향후 개발·투자를 고려하고 있어 이번에 장타대회를 열게 됐다”고 말했다.
[미디어펜=이동은 기자] ▶다른기사보기
서울특별시 종로구 새문안로3길 30 세종로대우빌딩 복합동 508호  |  회사직통번호 : 02)6241-7700  |  팩스 : 02)6241-7708
정기간행물ㆍ등록번호 : 서울 아 00574 | 등록일.발행일 2008.5.8   |  발행인 : 이의춘 | 편집인·편집국장 : 김태균 | 청소년보호책임자:김사성
Copyright © 2013 미디어펜.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