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22.01.28 14:15 금
> 경제
SK온, 글로벌 배터리 인재 탐색…미국·유럽·중국 등 배치
1일부터 생산기술·품질관리·R&D·비즈니스·경영지원 분야 등 신입사원 수시채용
승인 | 나광호 기자 | n0430@naver.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승인 2021-11-01 16:18:08
트위터 페이스북 밴드 카카오스토리
[미디어펜=나광호 기자]SK온이 글로벌 신입사원 수시채용을 진행, 배터리 사업을 책임질 미래 주역을 뽑는다.

SK온은 생산기술·품질관리·연구개발(R&D)·비즈니스·경영지원 등 분야의 인재를 선발할 계획이라고 1일 밝혔다.

생산기술과 품질관리 분야의 경우 노하우를 교육한 뒤 미국과 유럽 및 중국 등 해외거점에 주재원으로 파견할 계획이다.

이는 현지 문화와 시장에 대한 이해가 높은 인원들을 특화된 인재로 육성하기 위함으로, 해외 생산거점과 수주잔고가 빠르게 늘어나는 것에 대응하는 차원으로 풀이된다. 실제로 SK온의 수주잔고는 1600GWh 이상으로, 미국·유럽·중국 등에 대규모 공장도 조성하고 있다.

   
▲ SK이노베이션 전기차배터리 유럽2공장/사진=SK이노베이션

SK온은 이날부터 오는 14일까지 서류를 접수하고, 필기 및 면접 진행을 통해 올해 말 최종합격자를 발표할 예정이다. 경력사원 채용은 연중 상시 채용으로 전환, 생산·품질·R&D 분야 우수 인력을 지속적으로 확충하기로 했다.

SK온은 지난달초 경영진이 미국에서 '글로벌 포럼'을 개최하는 등 국내외에서 인재를 찾고 있다고 설명했다.

특히  최근까지 미국 중·남부 지역 7개 대학 이공계 학생을 대상으로 캠퍼스 리쿠르팅을 실시한 결과 △리튬이온배터리 △차세대 배터리 △기계공학 △전기전자를 비롯한 전공의 학사~박사급 인원 300여명이 몰렸다고 강조했다.

정인남 SK온 배터리기업문화실장은 "독보적인 안전성으로 글로벌 배터리 시장에서 인정받고 있는 SK온의 해외 사업을 책임질 미래 인재를 선발하고 육성, 기술 리더십을 지속 이어갈 것"이라고 말했다.

[미디어펜=나광호 기자] ▶다른기사보기

[이런 기사 어때요?]

SK온, KTL 손잡고 배터리 재사용 생태계 활성화 나서
SK이노베이션, 3Q 영업익 6185억원…전년비 흑자전환
SK이노 배터리, 신설법인 공식출범…시장점유율 확대 나서
SK이노베이션, 미국 포드 배터리 합작공장에 5조1천억 투자

서울특별시 종로구 새문안로3길 30 세종로대우빌딩 복합동 508호  |  회사직통번호 : 02)6241-7700  |  팩스 : 02)6241-7708
정기간행물ㆍ등록번호 : 서울 아 00574 | 등록일.발행일 2008.5.8   |  발행인 : 이의춘 | 편집인·편집국장 : 김태균 | 청소년보호책임자:김사성
Copyright © 2013 미디어펜.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