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22.01.22 11:27 토
> 경제
‘교자 대신 만두’ CJ제일제당, 일본시장 잡는다
일본서 비비고 만두 매출 전년비 2배
제품명 바꾸고 ‘한국식 만두’ 알리기 나서
승인 | 이서우 기자 | buzacat59@mediapen.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승인 2021-11-07 12:02:05
트위터 페이스북 밴드 카카오스토리
[미디어펜=이서우 기자]  CJ제일제당은 일본에서 판매 중인 만두 6종의 제품명을 ‘교자’에서 ‘만두’로 변경한다고 7일 밝혔다.

이에 따라 ‘비비고 왕교자’는 ‘비비고 왕만두’로, ‘비비고 물교자’는 ‘비비고 물만두’로 명칭이 바뀐다. 제품 포장지에는 일본어(マンドゥ), 영어(MANDU)와 함께 한글로도 제품명을 함께 표기한다.

   
▲ 일본 도쿄의 대형마트에서 소비자가 비비고 왕만두를 살펴보고 있다./사진=CJ제일제당 제공


일본 교자 시장은 작년 6500억 원 규모로 2015년부터 연평균 6.7%씩 고성장을 이어가고 있다. 하지만 일본식 교자 형태와 먹는 방식이 확고해 한국식 만두의 시장 진입은 쉽지 않았다.

CJ제일제당은 일본의 전형적인 교자보다 1.5배 이상 큰 ‘비비고 왕교자’가 오히려 경쟁력을 가질 수 있다는 판단으로 일본 시장에 진입했다. 진출 초기인 2018년 보수적인 일본 소비자들에게 비교적 친숙한 물만두를 앞세워 ‘건강한 맛과 피는 얇지만 잘 터지지 않는 제품’으로 브랜드를 알렸다. 

일본에서 비비고 만두 매출은 올해 상반기 기준 전년 대비 2배 성장했다. 취급 점포도 1500점 이상 확대됐다.

CJ제일제당은 지난 15일부터 ‘비비고 왕만두’를 중심으로 ‘만두하다 캠페인’을 시작했다. TV광고와 디지털 콘텐츠로는 비비고 모델 배우 박서준을 앞세웠다. 트위터에서는 먹어보고 싶은 만두 레시피 카드를 골라 공유하는 ‘만두 챌린지’ 이벤트를 벌였다. 해당 이벤트는 약 2만명이 참여했다.   

내년 1월 16일까지 도쿄 시부야에 위치한 '시부야109' 쇼핑몰에 ‘비비고 팝업 스토어’를 운영안다. 배달 서비스를 병행해 만두를 비롯한 다양한 비비고 메뉴들로 일본 MZ세대를 만난다.

CJ제일제당 관계자는 “팬데믹 상황에서 내식이 확대되고 한국 여행도 어려워져 일본인들의 K-푸드 가공식품 관심도가 높아진 분위기”라며 “흑초 중심의 일본 음용식초 시장에 CJ제일제당이 과일발효초 미초 열풍을 가져온 것처럼, 일본 소비자에게 한국식 만두의 매력을 알리고 ‘비비고 만두’ 열풍을 이어갈 것”이라고 말했다.
[미디어펜=이서우 기자] ▶다른기사보기
서울특별시 종로구 새문안로3길 30 세종로대우빌딩 복합동 508호  |  회사직통번호 : 02)6241-7700  |  팩스 : 02)6241-7708
정기간행물ㆍ등록번호 : 서울 아 00574 | 등록일.발행일 2008.5.8   |  발행인 : 이의춘 | 편집인·편집국장 : 김태균 | 청소년보호책임자:김사성
Copyright © 2013 미디어펜.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