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22.01.17 15:49 월
> 경제
반도건설, 협력사와 상생경영…‘높이조절 바체어’ 국토부 신기술 인증
상하·좌우 조절 가능하고 하중을 분산시켜 기존 바체어 보다 편의성, 안전성 우수
승인 | 이동은 기자 | deun_lee@naver.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승인 2021-11-09 17:26:09
트위터 페이스북 밴드 카카오스토리
[미디어펜=이동은 기자]반도건설이 협력사와의 상생협업 결과 국토부 신기술 인증을 받았다.

반도건설은 바로건설기술, 에이앤유씨엠건축사무소와 공동으로 안전성과 실용성이 강화된 철근구조체‘높이조절 바체어’를 개발해 국토부로부터 ‘신기술지정증서’를 받았다고 9일 밝혔다. 

   
▲ ‘높이조절 바체어’ 시공 사진./사진=반도건설 제공


지난 3월 관련 특허를 받은데 이어 이번 신기술 지정으로 3개사의 기술력을 인정받은 것은 물론 기술 도입을 통해 건설현장의 사고 위험성도 개선 될 전망이다.

건설현장에서 높이 1.5m 이상의 기초 철근공사에 주로 사용되는 ‘모자형 바체어’와 ‘H-형강’은 높이 조절이 어렵고 상부철근 하중이 일부 바체어에 집중될 경우 사고발생 위험성이 높은 것으로 알려져 있다. 

높이조절 바체어는 이러한 단점을 보완한 것으로 상하(150mm 이내)ㆍ좌우(56mm 이내) 조절을 통해 바닥의 평탄도 오차와 좌우 오차를 줄일 수 있고 높이에 따라 부재의 규격을 달리해 바체어 1개당 최대 5톤의 하중을 견딜 수 있도록 안전성을 강화했다.

또한 높이조절 바체어는 3m 간격으로 설치가 가능해 1.2m 간격으로 설치해야하는 기존 공법에 비해 비용절감 및 공사기간 단축 등 공사효율을 높일 수 있으며 용접 대신 전용클립을 사용한 접합방식으로 용접작업으로 인한 위험요소와 불편함을 최소화 했다. 

높이조절 바체어는 현재까지 약 100여개 건설현장에 도입되었으며 안전하고 설치가 편리해 현장근로자들의 선호도가 높은 것으로 알려졌다.

이번 신기술은 약 2년에 걸쳐 반도건설과 바로건설기술, 에이엔유씨엠건축사무소가 공동연구하고, 성균관대학교 산학협력단의 검증 실험을 거쳐 개발됐다. 

박현일 반도건설 대표는 “이번 신기술 인증은 지속적인 협력사와의 상생협업과 연구지원의 성과로 앞으로도 다양한 분야에서 협업을 확대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미디어펜=이동은 기자] ▶다른기사보기
서울특별시 종로구 새문안로3길 30 세종로대우빌딩 복합동 508호  |  회사직통번호 : 02)6241-7700  |  팩스 : 02)6241-7708
정기간행물ㆍ등록번호 : 서울 아 00574 | 등록일.발행일 2008.5.8   |  발행인 : 이의춘 | 편집인·편집국장 : 김태균 | 청소년보호책임자:김사성
Copyright © 2013 미디어펜. All rights reserved.